"한방 가야 하나" 눈치보는 중개업소들

입력 2018-02-01 17:50:35 | 수정 2018-02-02 05:41:21 | 지면정보 2018-02-02 A28면
부동산 프리즘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공인중개사협회가 그동안 대형 포털에 제공하던 부동산 정보를 자체 플랫폼인 ‘한방’에만 제공하기로 하면서 중개사들도 눈치보기 작전에 들어갔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지난달 31일을 ‘셧다운의 날’로 지정했다. 협회 소속 중개업소에 이날부터 매물을 한방에만 올리도록 했다. 하지만 당장 큰 변화를 찾기는 어렵다. 한방에 등록된 물건(매매와 전·월세 모두 포함)은 1일 기준으로 73만 개다. 지난해 11월 말(50만 개)보다 늘었다. 네이버에 등록된 서울 아파트 물건은 지난달 25일 22만1622개에서 이날 18만8515개로 줄었다.

지역별로 중개사들이 눈치작전에 들어가면서 포털 사이트 물건 수에 변화가 없거나 늘어난 곳도 있다. 세종 아파트 등록 건수는 지난달 25일 2554개에서 이날 3283개로, 부산 아파트 등록 건수는 같은 기간 2만8529개에서 3만2220개로 늘었다. 대전 아파트 물건도 2만141개에서 2만1158개로 증가하는 추세다.

서울 양천구의 한 중개사는 “아직 많은 수요자가 네이버 등 포털사이트에서 매물 정보를 보고 전화를 준다”며 “아파트 가격이 꺾여 거래도 신통치 않은 판에 나만 매물을 옮기면 다른 중개사들이 반사이익을 볼 것 같아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양천구 아파트 물건은 1만763개에서 1만610개로 큰 변화가 없다. 강현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정보망사업본부장은 “네이버에 매물을 올리면 한 달 동안 유지되기 때문에 서서히 한방으로 넘어올 것”이라며 “세종, 부산, 경기 북부, 서울 동·서구 등 지회에서 지속적으로 참여 의사를 밝히고 있다”고 말했다.

집을 구하는 실수요자들은 한방 앱과 사이트 이용이 상대적으로 불편하다는 반응이다. 지역, 단지 등을 하나하나 지정해야 하는 탓에 한눈에 시세 파악이 어렵다는 설명이다. 화면 넘어가는 속도가 네이버 등의 기존 앱보다 느리다는 지적이 많다. 한 이용자는 “실수요자가 이용하기 쉽게 시스템을 개편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hk@hankyung.com
평창 퀴즈 드루와

포토슬라이드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29.6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31% 코렌 +0.65%
현대리바트 +3.29% 엔지켐생명... -2.07%
더존비즈온 +3.75% 툴젠 +0.56%
SK가스 -0.75% 현진소재 -2.93%
SK디앤디 0.00% 동아엘텍 +1.28%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2.88%
SK하이닉스 +1.85%
POSCO -0.14%
롯데케미칼 -2.43%
골든브릿지... +12.0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헬... +1.27%
제넥신 +1.01%
메디톡스 -0.80%
나스미디어 +3.03%
카페24 +5.3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아모레퍼시... +6.90%
SK하이닉스 +1.85%
LG디스플레... +0.82%
CJ제일제당 +2.92%
기아차 +3.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녹스첨단... +6.81%
에스에프에... +6.44%
셀트리온헬... +1.27%
AP시스템 +8.11%
신라젠 +4.29%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