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회사들, 단발성 스타마케팅 활발

입력 2017-11-26 17:12:49 | 수정 2017-11-27 10:08:49 | 지면정보 2017-11-27 A29면
부동산 프리즘
기사 이미지 보기
건설회사들이 연예인 등 스타를 활용한 마케팅을 다양화하고 있다. 과거와 달리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위한 전속 모델은 줄이고 특정 분양 단지에만 모델을 내세우는 ‘선택과 집중’ 전략을 구사하는 게 특징이다.

스타를 단발성으로 기용하는 프로젝트는 주로 상가 오피스텔 등 수익형 부동산이다. 지난 7월 경남 창원시에서 공급된 ‘현대썬앤빌 창원 더스퀘어’는 배우 김래원을 광고 모델로 내세웠다. 이 단지는 오피스텔과 스트리트형 상업시설로 구성한 수익형 부동산이다. 6월 경기 하남 미사강변도시에 분양된 ‘그랑파사쥬’ 상가는 배우 이시영, 같은 달 부산 정관신도시에 나온 ‘더조은몰’은 배우 정준호를 모델로 투입했다.

태영건설이 오는 12월 경기 광명역세권에 짓는 ‘광명역 어반브릭스’는 배우 이서진과 오연서를 모델로 내세웠다. 판매시설, 섹션오피스, 미디어시설, 호텔 등이 들어서는 복합단지다. 태영건설 관계자는 “최근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 등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를 섭외했다”고 말했다.

일반분양에 들어간 지역주택조합에서 스타를 활용하는 사례도 나타나고 있다. 경기 고양시 ‘일산풍동 데이엔뷰’는 배우 권상우와 손태영 부부, 화성시 ‘리버인 서해그랑블’은 배우 전광렬을 광고 모델로 기용했다.

전속모델은 주로 중견회사를 중심으로 등장한다. 아이에스동서는 김우빈, 대방건설은 한효주, 서희건설은 한고은과 함께하고 있다. 서희건설 관계자는 “스타를 활용한 마케팅 비용을 과거보다 합리적으로 책정해 단기간에 분양을 끝내는 데 집중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에 비해 상대적으로 브랜드 선호도와 인지도가 높은 대형 건설사들은 요즘 스타 마케팅에 소극적이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20.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4.46% 비에이치 -4.35%
KB금융 +2.13% 엔지켐생명... -4.08%
더존비즈온 +0.66% 툴젠 -9.15%
대한제당 0.00% 휴온스 -1.17%
한국철강 0.00% 셀트리온 -9.87%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53%
POSCO +0.13%
OCI +0.91%
현대중공업 -0.74%
삼성SDI -6.4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바이로메드 -6.35%
컴투스 -0.39%
네이처셀 +8.33%
셀트리온헬... -7.88%
안랩 -2.9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모비스 +4.71%
현대차 +4.52%
아모레퍼시... +0.65%
카카오 +1.85%
SK텔레콤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9.87%
CJE&M 0.00%
메디톡스 +0.18%
파라다이스 +2.40%
스튜디오드... +4.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