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컨 대신 강바람'…수변 조망권 아파트 분양 속속

입력 2017-07-17 20:10:13 | 수정 2017-07-17 20:10:13
밀양강. 밀양시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밀양강. 밀양시 제공


전국에서 연일 무더위가 지속되는 가운데 거실에 앉아 강과 바다를 내려다 볼 수 있는 수변 조망권 아파트 분양이 이어져 눈길을 끈다.

대림산업 관계사인 삼호는 부산 민락동에서 ‘e편한세상 오션테라스’를 분양 중이다. 지하 3층~지상 최고 26층, 14개 동, 1038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84㎡~160㎡로 구성된 중대형 아파트다. 일부를 제외하고 모든 세대에 테라스 설계가 적용돼 집 안에서 광안리 앞바다와 광안대교를 내려다 볼 수 있다.

'밀양강 푸르지오' 조감도. 대우건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밀양강 푸르지오' 조감도.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은 이달 경남 밀양시에서 ‘밀양강 푸르지오’를 선보인다. 단지명처럼 밀양강 앞에 지어져 중층부 이상부터는 밀양강을 조망할 수 있는 단지다.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74㎡~84㎡로 구성된 중소형 아파트다. 지하 2층~지상 29층, 6개 동, 523가구 규모다. 도보 5분 거리에 KTX 밀양역이 있고 세종중·고교가 가깝다.

일대엔 ‘밀양강 프리미엄’이 존재한다. 지난달 이 지역에서 분양한 ‘밀양상용예가더퍼스트’ 전용 84㎡ 19층 세대는 청약 한 달 만에 3000여만원의 웃돈이 붙었다. 삼문동 A공인 관계자는 “같은 층이라도 밀양강 조망이 안 되는 세대와 비교하면 프리미엄이 두 배 차이”라고 설명했다.

내년 5월 입주하는 ‘e편한세상 밀양삼문’ 역시 밀양강이 내려다 보이는 전용 84㎡ 분양권을 사려면 분양 당시 가격보다 4000여만원을 더 내야 한다. 현지 공인중개업소에 따르면 펜트하우스엔 최고 1억여원의 웃돈이 붙었다.

조망권 프리미엄은 초고층 아파트에서 더욱 두드러진다. 부산 해운대 앞바다를 내려다 볼 수 있는 ‘두산위브더제니스’의 경우 조망권 여부에 따라 시세 차이가 최고 4억여원에 달한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이 아파트 전용 127㎡ 4층은 올해 초 7억2000여만원에 거래됐지만 바다가 보이는 58층은 12억원에 팔렸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같은 아파트라도 조망에 따라 프리미엄이 천차만별”이라며 “신규 분양 시 실수요자나 투자자 모두 조망권을 염두에 두고 살펴봐야 한다”고 말했다.

전형진 한경닷컴 기자 withmold@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9.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툴젠 -2.51%
SK가스 +2.74% 청담러닝 +1.99%
현대EP 0.00% 엔지켐생명... +2.92%
SK디앤디 +3.73% 신라젠 +8.65%
LG전자 -1.24% 루멘스 -1.4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1.24%
POSCO -0.88%
삼성바이오... +0.93%
현대모비스 -0.40%
삼성물산 +0.3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에프에... +0.48%
원익IPS +2.02%
휴젤 +1.65%
테라세미콘 +0.69%
컴투스 +1.6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78%
삼성생명 +3.23%
한국전력 +0.61%
한화생명 +6.89%
LG디스플레... +4.8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2.59%
비에이치 +4.00%
SK머티리얼... +0.40%
SKC코오롱PI +5.06%
JYPEnt.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