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제 덜한 도심 재개발 돈 몰린다

입력 2017-03-31 17:28:22 | 수정 2017-04-01 05:42:29 | 지면정보 2017-04-01 A1면
분양·재건축 규제 반사이익
마포·노량진 등 재개발 구역 다세대 가격 1억~2억 '껑충'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수도권 재개발시장이 부동산시장 규제의 반사이익을 톡톡히 누리고 있다. 한강변인 한남동과 성수동을 비롯해 업무시설 밀집지역 접근성이 좋은 마포와 노량진 일대 재개발구역 다세대주택(이하 대지면적 33㎡ 기준) 가격이 2년 새 최고 2억원 뛰었다. 초과이익 환수제 부활을 앞둔 재건축시장 및 전매 제한의 직격탄을 맞은 분양시장과 달리 재개발시장은 별다른 규제가 없어 투자자가 몰리고 있다는 게 부동산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31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한강과 서울숲이 가까운 성수전략정비구역 1지구의 다세대주택은 2015년 초 5억원에서 3월 6억6000만원으로 올랐다. 한남뉴타운 다세대주택도 같은 기간 2억원 정도 올라 7억원을 호가한다.

광화문 등 도심권 출퇴근이 쉬운 마포구 공덕1구역 다세대주택도 2년 전보다 2억원 오른 5억5000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테헤란로 등 강남권 이동이 쉬운 노량진뉴타운 일대 다세대주택도 2년 새 2억7000만원에서 3억3000만원으로 상승했다.

서울과 붙어 있는 경기 광명뉴타운과 성남시 재개발구역 다세대주택은 최근 1년간 5000만~8000만원 올랐다. 1억원대로 투자가 가능해 종잣돈이 넉넉지 않은 소액 투자자가 몰리고 있다. 심교언 건국대 부동산학과 교수는 “분양권 전매 제한과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제 부활을 앞두고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재개발시장으로 투자 수요가 몰리는 ‘풍선효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나홀로 강세 현상을 지속할 수는 없는 데다 조합원 간 내분 등 변수도 많은 만큼 ‘묻지마 투자’는 위험하다”고 말했다.

김보형/김형규 기자 kph21c@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42.6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3% 아이이 0.00%
한독 +0.20% 툴젠 -0.56%
SK디앤디 -1.86% 인트론바이... +3.48%
SK가스 +0.41% 카카오 -0.91%
오뚜기 +2.81% 바른손이앤... -0.36%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0.97%
SK -1.96%
LG전자 -0.36%
삼성바이오... -1.41%
SK이노베이...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0.15%
테스 -0.68%
아모텍 +0.70%
메디톡스 -0.47%
컴투스 +3.7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쇼핑 +0.91%
삼성물산 +2.61%
삼성SDI +3.45%
LG화학 +1.64%
LG디스플레... +0.5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0.26%
동진쎄미켐 +7.47%
테라세미콘 +1.69%
원익홀딩스 +3.74%
원익QnC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