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원, 담보시세 자동산정 정확도 확 높였다

입력 2016-11-24 18:53:40 | 수정 2016-11-25 06:05:12 | 지면정보 2016-11-25 A25면
오차율 25%→5%로 줄여
기사 이미지 보기
금융권이 부동산 담보대출을 실행할 때 감정평가를 자동으로 해주는 전산시스템을 한국감정원이 개발했다.

한국감정원(원장 서종대·사진)은 금융권을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하는 ‘담보시세 자동산정시스템’의 정확도를 이전보다 크게 높였다고 24일 발표했다.

이 시스템은 유사 부동산 실거래가, 공시가격, 감정평가 선례 등 빅데이터 1억여건을 활용해 특정 부동산 담보가치를 산출하는 것이다. 금융권 대출 담당자가 고객이 담보로 갖고 온 부동산 소재지와 공부등록사항 등 정보를 입력하면 담보가치를 자동으로 산정해준다.

신협 저축은행 새마을금고 등 2금융권에 지난해 말부터 제공하고 있는 이 서비스는 그동안 오차율 때문에 활용도가 높지 않았다. 시세가 1억원이라면 8000만~1억2000만원으로 산정할 확률이 75%였다. 그러나 최근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통해 시세를 9500만~1억500만원으로 산정할 확률이 95%로 높아졌다. 감정원 관계자는 “통상 금융권의 담보인정비율(LTV)이 60% 내외이고 근저당 설정액이 대출액의 120% 선임을 감안할 때 특수·대형물건 등을 제외하고는 별도 현장조사 등 보정작업 없이 바로 대출에 적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부정확한 담보평가에 따른 사기대출 문제도 예방하는 길이 열렸다”고 덧붙였다.

감정원은 이 시스템의 정확도를 더 높이기 위해 KAIST와 함께 ‘인공지능 감정평가 시스템’을 개발 중이다. 앞으로 감정원은 이 시스템을 인터넷은행과 1금융권에도 적용할 수 있게 협력할 방침이다. 서종대 한국감정원장은 “이 시스템이 갈수록 늘어나는 ‘핀테크(금융+기술)’의 기초 인프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6.1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43% 로코조이 +3.23%
SK가스 +1.75% 코렌 +4.57%
SK디앤디 -2.48% KJ프리텍 -11.69%
현대산업 +0.11% 지엘팜텍 -2.02%
삼성전자 +1.2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4.18%
신한지주 +3.24%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1.3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73%
CJ E&M -0.69%
에스엠 0.00%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