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11·3 대책전 '몰아치기'…강남3구 거래 22% 늘어

입력 2016-11-15 18:44:10 | 수정 2016-11-16 02:37:39 | 지면정보 2016-11-16 A26면
지방 거래는 크게 줄어
기사 이미지 보기
전매금지 등의 내용을 담은 ‘11·3 부동산 대책’의 도화선이 된 서울 강남3구(강남·서초·송파)의 주택 거래량은 크게 증가한 반면 지방은 반대 양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전국 주택 매매 거래량이 10만8601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2.2% 증가했다고 15일 발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지난 9월 추석 연휴로 매매 거래가 잠시 주춤했지만 수도권 주택시장 호황에 대한 기대감이 지속되는 가운데 가을 이사철 수요가 더해져 작년 동월 대비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수도권과 지방 간 온도차가 뚜렷했다. 수도권 거래량은 지난달 6만728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8.1% 늘어났다. 반면 지방은 4만7873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4.4% 줄어들었다. 지난달 수도권은 최근 5년간 10월 누계 평균(1~10월) 대비 거래량이 38.2% 증가했으나 지방은 9% 감소했다.

수도권에선 서울 강남3구 거래량 증가율이 작년 동월 대비 22.8%로 가장 높았다. 최근 5년간 10월 평균, 10월 누계 평균 대비 증가율도 각각 77.2%와 60.3%에 달했다. 지방에서는 대구와 울산, 경북이 전년 동월 대비 각각 22%, 32.9%, 25.3% 떨어지는 등 하락폭이 컸다.

지난달 전국 전·월세 거래량은 12만5529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2.4% 증가했다. 수도권은 4.2% 증가했으나 지방은 1.3% 감소했다. 서울 강남3구의 전·월세 거래량 증가율(12.3%)이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