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호텔사업 확장 나섰다

입력 2016-09-22 18:59:42 | 수정 2016-09-23 01:23:49 | 지면정보 2016-09-23 A25면
강남 논현동에 '글래드 라이브' 오픈

마포 공덕·대치동도 건설 추진
기사 이미지 보기
대림그룹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서 새 호텔을 여는 등 호텔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내년과 내후년엔 서울 공덕동과 대치동에서도 새 호텔을 열 예정이다.

대림그룹은 22일 논현동 언주역(지하철 9호선) 인근에 ‘글래드 라이브 강남’호텔(사진)을 열었다. 지하 3층~지상 20층, 210실 규모다. 지하 1층~지상 3층에는 식음료 매장이, 4층 로비부터 19층까지 7개 타입의 객실이 들어섰다.

‘그랜드 하얏트인천’ ‘포시즌 호텔 서울’ 등 대형 호텔 시공을 맡아 온 대림그룹은 2014년 ‘글래드’라는 자체 브랜드를 출범시키며 호텔 개발업에 본격 뛰어들었다. 그해 ‘글래드 여의도’를 열었고, 계열사인 오라관광이 운영하던 제주의 5성급 호텔도 ‘메종 글래드 제주’로 새롭게 탈바꿈시켰다. ‘글래드 라이브 강남’은 대림그룹이 직접 소유한 세 번째 호텔이다. 대림그룹은 제주 우주항공호텔, 메이힐스리조트도 위탁받아 8개 호텔 및 콘도의 2400여개 객실을 운영하고 있다.

대림그룹 관계자는 “대림산업이 사업을 기획·개발하면 대림산업과 삼호가 시공을 맡고 오라관광이 운영과 서비스를 담당하는 구조여서 호텔사업 전 과정이 그룹 안에서 해결된다”며 “2017~2018년 마포와 대치동에서 또 다른 글래드 브랜드 호텔을 선보일 예정이라 장기적으로 운영 객실 수는 3000실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문혜정 기자 selenmoon@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