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문학군 주변 중소형 오피스텔 인기

입력 2016-09-11 19:02:26 | 수정 2016-09-12 04:31:34 | 지면정보 2016-09-12 A26면
새 시설에 저렴한 분양가 매력
수도권 명문학군 인근 주거용 오피스텔이 인기를 끌고 있다. 좋은 학군을 찾아 이주하려는 학부모들이 비싼 아파트 대신 오피스텔을 매입하고 있다.

지난 5월 서울 대치동에서 분양된 ‘대치2차 아이파크’(전용면적 21~87㎡)는 계약 시작 하루 만에 모두 팔렸다. 이 오피스텔은 대현초, 휘문중·고 등을 걸어서 갈 수 있다. 경기 안양 평촌신도시에서 나온 ‘힐스테이트 에코 평촌’(전용 68~79㎡) 944실도 지난해 12월 계약을 시작한 지 나흘 만에 모두 팔렸다. 평촌 학원가와 부림초·부안중이 가깝다. 평촌신도시 S공인중개업소 관계자는 “노후 아파트 단지가 많은 구도심 명문학군 지역 특성상 상대적으로 깨끗하고, 자금 부담이 적어 인기가 높다”며 “전용 79㎡엔 2500만원 이상의 웃돈이 붙어 있다”고 말했다.

명문학군 지역의 주거용 오피스텔이 인기를 끄는 것은 주변에 중소형 주거시설이 많지 않아서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명문학군 지역은 대체로 부촌이어서 중대형 주택형이 많다”며 “자녀 학업을 위해 명문학군 지역으로 이주하려는 이들이 오피스텔을 매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대치동 전용면적 60㎡ 이하 아파트 비율은 9.55%에 불과하다. 서울 전체 소형 아파트 비율(35.99%)에 비하면 턱없이 낮은 수준이다. 경기 남부권의 대표적 명문학군인 분당신도시의 전용 60㎡ 이하 비율도 28.1% 수준에 그친다.


건설회사들은 추석 연휴 이후 수도권 명문학군 지역에서 주거용 오피스텔을 대거 선보인다. GS건설은 이달 경기 안양시 관양동에서 ‘평촌 자이엘라’(전용 21~85㎡)를 분양한다. 평촌초, 범계초 등의 명문학군과 학원가가 가깝다. 현대건설은 다음달 경기 성남시 운중동에서 혁신학교인 운중초와 운중중이 인접한 ‘힐스테이트 판교 모비우스’를 분양한다. 롯데건설도 이달 경기 용인시 성복동에서 ‘성복역 롯데캐슬 골드타운’을 선보인다.

윤아영 기자 youngmone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95.6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7% 툴젠 -2.88%
현대산업 +2.29% 에쎈테크 +11.58%
SK가스 +5.26% 대화제약 -1.74%
SK디앤디 -0.29% 셀트리온 -0.79%
삼성바이오... +5.51% 넥스트바이... -1.3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유플러스 +1.25%
하나금융지... +1.91%
두산인프라... +2.83%
POSCO -0.18%
우리은행 +3.0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4.01%
주성엔지니... 0.00%
하이비젼시... +2.00%
인트론바이... +9.28%
더블유게임... -0.1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미래에셋대... +5.63%
삼성물산 +2.77%
엔씨소프트 +4.70%
신한지주 0.00%
현대제철 +0.9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4.01%
우리산업 +0.40%
코스메카코... +2.24%
CJE&M 0.00%
인트론바이... +9.28%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