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입주물량, 연말까지 2만실 달해…전년대비 65%↑

입력 2016-08-24 14:10:14 | 수정 2016-08-24 14:10:14
오피스텔 68개 단지 1만9694실 입주 대기
서울 송파구 문정동, 강서구 마곡지구에 몰려
기사 이미지 보기

[ 김하나 기자 ]전국에 오피스텔 입주물량이 연말까지 쏟아질 전망이다.

부동산114(www.r114.com)에 따르면 9월에서 12월까지 전국 오피스텔 입주물량은 1만9694실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5% 늘어난 수준이다. 올해 연간 입주예정 물량(4만1149실)을 감안해도 48%를 차지할 만큼 집중됐다.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 동안의 매월 오피스텔 입주시장은 2016년 월평균(3429실)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 9월은 6385실, 10월은 5476실, 11월은 3512실, 12월은 4321실이 각각 입주할 예정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은 작년 동기대비 6522실이 늘어난 1만882실이 입주한다. 서울은 강서구(4530실)와 송파구(3247실)에서 오피스텔 입주가 집중됐다. 강서구는 마곡지구에서 6개 단지, 3902실이 입주한다. 송파구는 문정지구에서 3개 오피스텔 단지가 입주할 예정이다. 송파파크하비오푸르지오(2283실)와 문정프라비다(234실), 엠스테이트(730실) 등이다.

경기도는 지난해(2874실)와 비슷한 수준이다. 입주물량이 가장 많은 하남은 위례신도시 학암동 위례효성해링턴타워(1116실) 1개 단지가 9월 입주를 앞두고 있다. 수원은 광교신도시 하동 광교더샵레이크파크(647실)가 오는 10월에 입주한다.

다음으로는 △충남(1931실) △부산(1133실) △경북(966실) △강원(847실) △경남(642실) △대구(190실) △광주(120실) 등의 순으로 입주가 예정됐다.
기사 이미지 보기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면서 오피스텔은 공급이 늘고 있고 이에 따른 입주물량도 증가하는 추세다. 입주물량은 최근 4년 연평균(2013년~2016년) 3만9000실로 직전 4년 평균(2009년~2012년 1만894실)보다 약 4배 가량 증가했다.

김은진 부동산114 리서치팀장은 "입주가 늘면서 오피스텔 임대수익률은 하락해 7월 기준 5.5% 수준에서 머물러 있다"며 "서울은 송파구 문정동과 강서구 마곡동 지역에 오피스텔 입주가 집중돼 임대료 하락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2.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00% 인터플렉스 0.00%
SK디앤디 +2.51% 엔지켐생명... -3.31%
더존비즈온 -0.61% 조이시티 -1.79%
SK가스 +0.86% 제이콘텐트... 0.00%
LF +5.02% 신영스팩2... -0.2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6%
LG전자 +3.94%
KB금융 +1.95%
신한지주 +0.91%
SK하이닉스 -0.3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21%
고영 -1.73%
에코프로 -4.56%
제일홀딩스 -1.93%
원익IPS -2.8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6%
LG전자 +3.94%
현대모비스 +3.89%
POSCO +0.91%
삼성전기 +2.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48%
CJE&M 0.00%
신라젠 +3.18%
웹젠 +4.57%
네이처셀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