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기온만큼 뜨거운 주택거래량…7월 9만5578건, 역대 두 번째

입력 2016-08-15 18:11:32 | 수정 2016-08-15 23:36:28 | 지면정보 2016-08-16 A2면
서울·수도권 거래량 5개월째 증가

지방은 지난해보다 27.3% 감소
지난달 전국 주택매매 거래량이 7월 기준으로 지난해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지역 지난달 주택거래량은 사상 최대이던 지난해까지 뛰어넘었다.

국토교통부는 7월 주택거래량이 9만5578건으로 2006년 통계 집계 이후 최대치였던 지난해 같은 달(11만675건)에 비해선 13.6% 줄었지만 최근 5년(2011~2015년) 평균보다는 33.8% 늘었다고 15일 발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서울과 수도권 주택시장 호황이 계속되면서 지난 2월 이후 주택매매 거래량이 5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이 주택 거래시장을 이끌었다. 지난달 수도권 주택거래량은 5만6629건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0.8% 줄었지만 최근 5년 평균에 비해선 85% 이상 급증했다. 그중에서도 서울 주택거래(2만2852건)는 작년 7월보다 6.9% 늘어나며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5년 평균에 비해선 127% 증가했다. 반면 지방의 지난달 주택거래량은 3만8949건으로 작년 동기에 비해 27.3%, 최근 5년 평균에 비해 4.9% 줄었다.

전국 주요 아파트 매매가격은 서울 강남권 재건축 추진 단지 및 일부 광역시를 중심으로 상승세를 이어간 반면 지방 중소도시는 보합권에 머물렀다. 서울 대치동 은마아파트 전용 84㎡는 지난달 12억3000만원(3층)에 거래돼 1개월 만에 4000만원 올랐다. 부산 해운대구 좌동 SK뷰 60㎡는 2억2500만원(17층)으로 1500만원 상승했다.

전국 전·월세 주택 가운데 아파트 월세 비중은 40.5%로 전년 동기보다 3.1%포인트 높아졌다. 역대 최고치다. 아파트 외 월세 비중도 역대 최고인 50.3%로 절반을 넘어섰다. 전셋값은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하락 또는 약보합세다. 서울 강동 둔촌주공 4단지 99㎡(10층) 전셋값은 지난 4월 2억3000만원에서 지난달 1억7500만원으로 5500만원 떨어졌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6.9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7% 툴젠 +6.26%
현대EP +0.12% 에스넷 +8.62%
POSCO +3.99% 엔지켐생명... +15.00%
동북아11호 -1.26% 제넥신 -1.27%
SK디앤디 +1.97% 모두투어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8%
현대차 -2.50%
KB금융 +1.01%
한화케미칼 +0.58%
엔씨소프트 +5.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20%
메디톡스 +3.94%
포스코 ICT +0.14%
휴젤 -0.22%
로엔 +2.3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