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재건축 아파트값 4년새 3억 껑충

입력 2016-07-11 17:38:28 | 수정 2016-07-12 05:32:29 | 지면정보 2016-07-12 A29면
서울 평균 집값 5000만원 상승
용산구, 나홀로 2735만원 하락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 강남권 아파트값이 4년 전과 비교해 1억원 이상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송파구를 비롯한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값은 가구당 평균 2억5000만~3억원 가까이 급등했다.

11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5억7909만원으로 2012년 말(5억2905만원)보다 가구당 약 5000만원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상승폭이 가장 큰 곳은 강남3구(강남·서초·송파구)였다. 강남(1억5701만원), 서초(1억3323만원), 송파(1억1302만원) 등으로 2012년 말 대비 각각 1억원 이상 올랐다. 반면 용산구는 가구당 8억9436만원으로 2012년(9억2171만원)보다 2735만원 떨어졌다.

강남권 매매가격 상승은 실수요는 물론 재건축 단지에 투자 수요가 몰린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다. 이들 지역의 재건축 아파트는 서울 가구당 평균 매매가격 상승에 비해 여섯 배 가까운 상승폭을 보였다. 송파 재건축 아파트 매매가격은 평균 2억9427만원 올랐다.

설지연 기자 sj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5.3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0% 신라젠 +0.37%
두산엔진 +2.92% 썬코어 0.00%
SK디앤디 -1.81% 코렌 +7.07%
SK가스 -0.91% 세종텔레콤 +17.40%
현대산업 +1.79% 아미코젠 -3.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2.34%
엔씨소프트 +2.32%
아모레퍼시... -3.04%
두산인프라... +0.25%
하나금융지... -0.6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0.25%
비아트론 +0.21%
코텍 +0.36%
대화제약 +1.81%
코미팜 +4.9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