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DMC 랜드마크빌딩 부지 이번엔 팔릴까

입력 2016-06-23 17:54:28 | 수정 2016-06-24 04:13:45 | 지면정보 2016-06-24 A25면
서울시, 4341억에 매각 재추진
기사 이미지 보기
10년 가까이 겉돌던 서울 상암 디지털미디어시티(DMC) 내 랜드마크 빌딩 건립 사업이 재추진된다. 서울시는 랜드마크 빌딩부지 2개 필지와 교육·첨단용지 1개 필지, 첨단업무용지 1개 필지 등 DMC의 마지막 용지 4개 필지 4만5843㎡를 매각한다고 23일 공고했다.

랜드마크 필지(F1 3만777㎡, F2 6484㎡) 감정가는 지난해 매각공고 당시와 같은 4341억원이다. 서울시는 이 자리에 상암DMC를 상징할 수 있는 초고층 건물을 지어 숙박·업무·문화시설로 활용할 계획이다. 숙박·업무·문화집회 등의 시설을 건물 연면적의 50% 이상 충당해야 하며 주거시설 비율은 건물 연면적의 20% 이하로 제한된다.

2000년대 중반부터 개발 사업이 진행된 이 부지는 2008년 총사업비 3조7000억원을 들여 높이 640m, 133층 규모의 ‘서울라이트타워’로 지어질 예정이었다. 그러나 그해 터진 글로벌 금융위기에 이은 부동산시장 침체 등으로 사업자가 자금 조달에 실패하면서 2012년 땅 매각 계약이 해제됐다. 시는 지난해 조건을 완화해 매각을 시도했다. ‘100층 이상’ 규정을 ‘건축법상 초고층 또는 랜드마크적인 건축물’로 완화하고 사업자 선정을 위한 평가기준 중 가격평가 비중을 기존 10%에서 20%로 높였다. 하지만 지난 1월 신청이 한 건도 없었다.

서울시 관계자는 “유찰 이후 현장 의견을 수렴했지만 공급 조건을 완화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고 판단해 이전 조건을 유지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조수영 기자 delinew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55.6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3% 넥센테크 +4.65%
SK디앤디 +5.00% 엑사이엔씨 -2.40%
SK가스 -0.80% 엔지켐생명... -5.60%
삼성전자 -0.72% 카카오 -1.43%
한화테크윈 -2.18%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42%
삼성화재 -1.10%
삼성중공업 -1.26%
현대엘리베... -0.32%
하나금융지... -2.6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0.29%
컴투스 +0.08%
CJ E&M +0.47%
인터플렉스 +4.17%
파트론 -2.1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