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서울 은평구 응암동 '백련산파크자이' 이달 분양

입력 2016-06-02 10:33:14 | 수정 2016-06-02 10:33:14
기사 이미지 보기
[이소은 기자] GS건설이 서울 은평구 응암3구역을 재건축해 지을 아파트 ‘백련산파크자이’를 이달 중 분양한다.

지하 4층~지상 최고 20층, 9개동, 678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조합원 몫을 뺀 292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 별 가구수는 49㎡ 59가구, 55㎡ 7가구, 59㎡ 17가구, 84㎡ 209가구 등이다. 전 가구가 전용 85㎡ 이하의 중소형으로만 구성됐다. 싱글족과 신혼부부에게 인기가 높은 초소형 평면 49㎡도 마련됐다.

단지 인근으로 불광천과 백련산이 위치해 주거 쾌적성이 높다는 게 매력요소다. 서울 도심지에 위치한 만큼 생활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 단지 주변에 이마트와 신응암시장, 대림시장이 가깝고 서울시립은평병원, 연세세브란스병원 등 의료시설도 멀지 않다.

내부순환도로의 진입이 편리해 광화문, 종로 등 도심까지 수월하게 이동할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서울지하철 6호선 새절역과 응암역, 서울지하철 3호선 녹번역을 이용할 수 있다. 여의도·광화문·상암DMC 등 중심지역 접근성이 좋아 배후주거지로서의 가치도 높다는 평가다.

응암초가 단지 인근에 있고 충암중 ·고교 및 명지중 ·고교 등으로도 통학이 가능하다. 강북지역 명문사립으로 꼽히는 명지초 ·충암초도 근처에 있어 교육여건이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전 가구를 남향위주로 배치하여 통풍과 채광을 극대화했고, 입주민의 여가생활을 위해 단지 중심에 피트니스, GX룸, 실내골프연습장, 스쿼시장 등이 들어서는 자이안센터도 만들어진다.

김정훈 GS건설 백련산파크자이 분양소장은 “기존 응암동을 비롯한 은평구 일대가 전반적으로 저평가되어 있었으나 최근 상암DMC로 출퇴근하는 미디어 및 IT종사자들의 수요로 인해 마포구와 인접한 은평구로의 이주 문의가 상당하다”고 밝혔다.

입주는 2019년 2월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서울시 은평구 응암오거리 인근(응암동 626-108번지)에 마련된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