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분양권 시장 판도 변화…포항·양산이 뜬다

입력 2016-05-30 12:27:35 | 수정 2016-05-30 12:27:35
포항, 양산 등 자족기능을 갖춘 강소도시들이 영남지역 분양권 시장을 리드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까지 강세를 이뤘던 김해, 구미 등은 뒤로 밀려난 모양새다.

30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4월 국토교통부에 신고된 영남지역(광역시 제외) 아파트 분양권 실거래가 총액을 조사한 결과, 경남 양산시와 경북 포항시가 각각 2490억2191만원, 558억5594만원으로 1,2위를 차지했다. 3위는 경남 창원시(397억3512만원)였고, 경북 경산시(299억4748만원), 경남 진주시(225억1972만원)가 뒤를 이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했을 때 판도가 완전히 뒤바뀐 셈이다. 지난해 4월 1, 2위를 다퉜던 김해시와 구미시는 5위권 밖으로 밀려났고, 560억원대로 6위에 머물렀던 양산이 1위로 치고 올라갔다.

철강경기 침체로 5위에 머물렀던 포항도 2위로 회복했다. 대규모 산업단지 조성에 따른 인구 유입, 수익 창출 효과가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의 기대심리를 자극했다는 분석이다.

양산은 물금신도시 등 신도시 개발사업으로 거래량이 급증한데다, 부산도시철도 양산선이 올해 11월 착공하고 양산메디컬시티(의생명R&D센터)-양산가산산업단지 조성 등 호재가 잇따르면서 분양시장과 분양권시장이 일제히 호황을 누린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달만 총 247건의 분양권이 거래된 ‘양산신도시4차 동원로얄듀크’의 경우 전용면적 84.98㎡ 가구에 최대 2993만원의 프리미엄이 붙었다.

포항은 지난해 KTX포항역 개통을 시작으로 광역교통망 구축과 산업구조 다변화에 주력하고 있다.내달 말에는 포항~울산 간 고속도로를 완전개통한다. 울산이 30분대, 부산이 1시간대 거리로 좁혀져 동해안 산업클러스터 개발 및 관광산업 활성화에 속도가 붙을 것이란 전망이다.

620만㎡ 규모의 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도 철강산업을 잇는 포항의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다. 실제로 블루밸리 국가산단이 조성되는 남구의 분양권 실거래가 총액은 지난해 4월만 하더라도 69억2380만원에 불과했지만 올해 동월에는 5배 이상 급증한 358억6090만원을 기록했다.

영남지역 도시들이 전국 분양권시장의 강자로 우뚝서면서, 신규 분양 아파트들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는 게 업계의 얘기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토지신탁은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오천읍 일원에 ‘신문덕 코아루’를 분양 중이다. 철강산업단지와 광명일반산업단지, 3대 국가산업단지 중 하나인 포항 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 등에 인접해 직주근접 배후 주거의 중심지로 꼽힌다. 일부 중소형 가구에 판상형 맞통풍 4베이 4룸 구조를 적용하는 등 차별화된 설계로 주거만족도를 제고한다. 지하 2층~최고 30층, 8개 동, 전용면적 69~106㎡, 총 745가구 규모로, 이 중 633가구가 중소형 평형대로 구성된다.

(주)한양은 경남 양산시 물금읍 물금택지지구 40블록에 '양산신도시 한양수자인 더퍼스트'를 분양 중이다. 단지 인근 물금IC를 통해 부산과 울산, 서울로 통하는 경부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고, 부산도시철도 2호선 증산역이 지척이라 부산 도심인 서면까지 40분대에 도착이 가능하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며, 중심상업시설과 양산시청, 양산종합운동장, 양산지방법원 등이 모두 가까워 생활이 편리하다. 지하 1층~지상 29층, 7개동, 전용면적 74~84㎡, 총 644가구로 구성된다.

현대건설은 경남 창원시 북면 감계지구 2블록에 '감계 힐스테이트 4차'를 분양 중이다. 북면 신도시 중 창원 도심과 가장 가까워 풍족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지능형 주차정보시스템, 범죄예방시스템, 원터치 절전시스템 등 유비쿼터스 기반의 다양한 첨단시스템이 돋보인다. 단지를 둘러싼 작대산과 조롱산, 감계천의 ‘그린 프리미엄’도 입주민들만의 특권이다. 지하 4층~지상 25층, 17개 동, 전용면적 59~101㎡, 총 1665가구의 대단지로, 감계지구 내 최대 규모다. .

㈜협성건설은 경북 경산시 대평동 일원에 ‘협성휴포레 경산대평’을 분양 중이다. 수성구까지 차량으로 5분 내에 이동이 가능한 ‘수성구 생활권’이라 교육 및 생활 여건이 우수하다. 대구도시철도 2호선 정평역에 인접해 대구 및 경산 전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고, 단지 전체를 공원화해 산책로와 경관녹지에서 사계절의 자연을 느낄 수 있다. 단지 내 커뮤니티 센터도 알차게 구성됐다. 지하 2층~지상 29층, 4개 동, 전용면적 67~84㎡, 총 494가구 규모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