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세종 3차③구성

상가 스트리트형으로 특화…동간 거리 넓혀 개방감 확보

입력 2016-04-05 07:36:00 | 수정 2016-04-05 09:19:29
스트리트형 대규모 상가로 '원스톱 라이프' 실현
오픈형 발코니, 테라스 … 차별화된 외관 디자인
기사 이미지 보기

[세종=이소은 기자] 세종시 내 행정중심복합도시는 인구밀도에 따라 블록명을 정한 것이 특징이다. 아파트가 들어서는 공동주택용지는 L(중저밀용지)·M(중밀용지)·H(고밀용지)가 붙는다. 중저밀용지에 짓는 아파트일수록 층수가 낮고 규모가 작다고 보면 된다.

힐스테이트 세종 3차도 1-1생활권 L2블록, 중저밀용지에 들어선다. 건물은 최저 8층부터 최고 18층까지 높이를 골고루 섞어 들어선다. 때문에 대지면적 대비 건물 바닥 면적의 합을 의미하는 용적률이 139.2% 수준으로 매우 낮은 편이다. 서울 시내 일반 아파트의 경우, 용적률이 200%대만 돼도 쾌적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대지면적 대비 건축면적인 건폐율도 21.68% 수준이다. 전체 부지를 100으로 봤을 때 80은 그냥 두고 20에만 건물을 짓는 셈이다. 건폐율이 낮으니 각 동 사이의 거리도 충분히 멀다. 단지 내 동간 거리는 최소 37m에서 최대 51m 수준이다.

단지 주변으로는 단독주택 용지가 펼쳐져 있다. 덕분에 일부 가구의 경우에는 집 안에서도 시야를 가리는 건물 없이 탁 트인 조망권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단독주택이 모두 들어서면 이 일대가 고급 주거 지역으로 거듭날 것이라는 기대도 있다.

분양 관계자는 “낮은 건물과 높은 건물을 골고루 배치함으로써 아파트 단지 특유의 답답하고 빽빽한 느낌을 줄였다”며 “동과 동 사이 여유 공간이 넓어 일조권이 확보됨은 물론 주변에도 높은 건물이 적어 단지 전체적으로 개방감이 매우 우수한 편”이라고 설명했다.

인근에 상업 시설이 부족하다는 점에 착안해 단지 내 상가에도 신경을 쏟은 모습이다. 단지 남측과 서측에 대규모 스트리트형 상가를 조성해 입주민들이 멀리 다른 생활권까지 나가지 않고도 다양한 편의 시설을 가까이서 누릴 수 있도록 배려했다. 스트리트형 상가란 보도를 따라 일렬로 이어지는 상업시설을 의미한다. 대로변에 위치해 접근성이 높다는 게 장점이다.

지상 1, 2층으로 들어서는 이 상가에는 각종 쇼핑 시설과 카페, 식당 등이 입점해 수요자들의 편의를 도울 예정이다. 총 약 1만2540㎡ 규모로 여기에 160호가 입점한다.

윤영빈 현대엔지니어링 분양소장은 “보육시설, 체육시설, 도서관, 주민센터 등이 들어서는 복합커뮤니티센터가 단지 맞은편에서 오는 10월 준공될 예정”이라며 “단지 내 상가, 복합커뮤니티센터 등이 집중되면서 향후 이 지역은 생활권 내 최대 상업지역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힐스테이트 세종 3차 입주민들은 높은 편의성과 함께 쾌적한 주거 환경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인근에 가락뜰 근린공원, 고운뜰 근린공원 등 풍부한 녹지 공간이 조성돼있는 만큼 단지 내부에도 친환경적인 조경 특화 설계가 적용될 예정이다.

입주민들의 힐링 공간이 되어줄 피트니스가든, 슬로우가든을 비롯해 건강마당, 문화마당, 잔디마당, 활력마당 등 취미 및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시설도 마련된다. 각 공간을 연결하는 산책로는 나눔길, 이음길, 사잇길 등으로 테마를 적용해 꾸민다. 왕벚나무, 이팝나무, 느티나무 등을 심어 자연스러운 경관을 연출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단지 내 어린이 놀이터에도 콘셉트를 적용해 숲속놀이터, 모험놀이터, 바다놀이터, 새싹놀이터 등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보행자의 안전을 보장하고 조경 시설에 통일성을 주기 위해 상가 주차장을 제외한 단지 내 주차장은 모두 지하에 마련된다.

기사 이미지 보기
모든 동은 통풍이 원활하고 일조량이 많은 남향 위주로 배치된다. 코너에 위치한 일부 가구에 오픈형 발코니와 테라스를 넣어 입면을 특화했다. 1-1생활권 내 대표 브랜드 아파트로 들어서는 만큼 차별화된 외관 디자인으로 콘셉트를 고급화했다는 설명이다.

커뮤니티시설은 스터디존과 헬스존으로 나눠서 설계된다. 스터디존에는 유아 및 남녀독서실, 맘스카페, 작은도서관 등이 마련된다. 헬스존에는 실내골프연습장과 함께 휘트니스센터, G.X룸 등이 들어선다. 이외에 보육시설, 게스트하우스는 별동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세종시 대평동 264의 1번지(세종고속 시외터미널 맞은 편)에 있다. 입주는 2018년 상반기 예정이다. 1522-0667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70.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6% 티엘아이 -4.43%
SK디앤디 +0.43% 옵트론텍 -3.87%
SK가스 -0.89% 미래나노텍 -2.86%
현대산업 +0.61% 에이텍 -4.92%
한화테크윈 -7.38% 대한뉴팜 -1.8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6%
SK하이닉스 +0.45%
롯데케미칼 -0.44%
LG전자 +0.22%
현대제철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78%
서울반도체 +0.34%
에스티아이 -3.40%
뉴트리바이... -2.05%
에스엠 -0.3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0.87%
SK하이닉스 +0.45%
현대중공업 +1.33%
삼성중공업 +3.19%
현대차 +1.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디오 -1.97%
에스엠코어 +10.70%
비아트론 +0.67%
원익IPS -0.47%
메디톡스 +0.09%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