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치보다 반포"…교육여건 갖춘 중소형 분양 아파트는?

입력 2015-09-29 14:27:24 | 수정 2015-09-29 14:27:24
'반포 센트럴 푸르지오 써밋' 일반분양 93%, 85㎡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
기사 이미지 보기
[ 김하나 기자 ]명문학군의 지도가 서울 대치동에서 반포동으로 이동하고 있다.

대치동이 주로 사교육을 중심으로 명문학군을 형성했다면, 반포동과 서초구 일대는 공교육 중심의 학군중심지이다. 반포동 일대에는 반포외국인학교, 계성초, 세화여중·고 등 명문 학군이 있다. 최근에는 반포동 학원가도 잘 갖춰지고 있어 학교나 학원 어떤 부분에서도 뒤쳐지지 않는다는 평가다.

학군이 좋은 지역 아파트는 학군 수요가 풍부해 가격 상승 여력이 높고, 부동산 경기 불황에도 강하다. 환금성이 높은 것도 장점이다. 집값도 강세다. 실제로 지난 9월일 기준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서울 강남권 신흥 명학군지역으로 유명한 서울 서초구 반포동의 아파트 매매가의 경우 3.3㎡당 3748만원을 보이며, 서초구 평균인 2775만원을 웃돌고 있다.

대우건설이 오는 10월 서초구 반포동에서 분양하는 ‘반포 센트럴 푸르지오 써밋’은 학교 및 학 원 교육환경이 뛰어나다는 평가다. 삼호가든4차를 재건축한 아파트로 단지 바로 앞에 반포고등학교가 있다. 서원초, 원촌중이 도보 5분 거리다. 세화고를 비롯해, 세화여고, 서울고, 은광여고 등도 가깝다.

반포동 명문학원가와도 가깝다. 도보거리에 위치한 반포동 학원가는 대치동 학원가 못지 않게 유명 학원이 밀집해 있다. 단지 인근에서 학교 및 학원교육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일반분양분의 93%가 85㎡ 이하의 중소형으로 구성되어 있어 학령기 자녀를 둔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더욱 높다는 게 분양 관계자들의 얘기다.

단지는 지하 3층 지상 35층 8개 동 전용 49~133㎡ 751가구 규모다. 이 중 전용 59~133㎡ 201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전용면적별로는 Δ59㎡ 144가구 Δ84㎡ 73가구 Δ133㎡ 14가구로 구성된다. 1800-0881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