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자산관리사 양성 과정 19기 개강

입력 2015-06-04 09:42:11 | 수정 2015-06-04 09:42:11
서울 동대문 상가에서 포목점을 운영하던 H씨(68)는 부동산 중개인의 말만 믿고 중소형빌딩을 매입했다. 다른 빌딩보다 수익률이 높아서 임대차 관리 현황에 대한 조사도 하지 않고 서둘러 계약을 맺었다. 매입 후 살펴보니 임차인들이 하나 같이 안마, 단란주점, 스포츠 마사지 등 다루기 힘든 업종이었다. 뿐만 아니라 임대료 체납금도 상당하다는 것을 알고 충격을 받아 드러눕게 됐다. 처음 2개월은 빌딩 중개인의 도움을 받아 그럭저럭 관리를 해봤지만 임대료 연체
금액은 날로 쌓이고 공실도 채워지지 않았다. 자포자기 심정으로 거래은행을 통해 부동산자산관리사(KPM)를 소개받고 관리를 맡겼다.

부동산자산관리사는 임차인들을 직접 만나 임대료 납부 독촉도 하고 일부업체는 법적인 조치를 취해 밀린 임대료를 받아냈다. 상습적인 체납자는 협상을 통해 내보내고 더 나은 임차인으로 교체를 했고 폐가처럼 방치돼 있던 공간도 깔끔히 정리한 후 적극적인 임대활동을 통해 모두 채웠다. 부동산자산관리사의 체계적인 자산관리 덕분에 이제는 빌딩가치도 어느 정도 회복됐다.

저금리가 지속되면서 좀 더 높은 수익률을 찾아나선 투자자들이 H씨처럼 빌딩 실사(Due Diligence)를 하지 않고 성급하게 매입해 낭패를 당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이러한 부작용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빌딩 실사와 부동산투자 분석을 체계적으로 가르치는 교육과정
이 인기를 끌고 있다.

한국경제신문과 부동산자산관리 전문기업 글로벌PMC가 한국형 부동산자산관리사(KPM) 19기 과정을 개강한다. 교육은 6월8일부터 7월22일까지 매주 월·수요일 오후 7~10시 서울 중림동한국경제신문 본사 3층 한경아카데미에서 진행된다.

사단법인 한국부동산자산관리학회가 인증하는 국내 유일의 실무형 부동산 자산관리사 양성 교육과정으로서 현재까지 422명의 KPM을 배출했다.

강의 주제는 △부동산 자산관리 실무 △빌딩실사 △시설물 유지관리 실무 △임대마케팅 실무 △자산관리 관련 법무·세무 △주택임대관리 △부동산 간접투자(리츠와 펀드) △재무계산기를 활용한 투자분석 △자산관리계획서 작성실무 등 부동산 자산관리의 모든 분야를 포함한다. 재직자 고용보험 환급과정이어서 교육비 일부를 환급 받을 수 있다.

대학생과 3인 이상 단체 수강 때 10%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문 의 : ( 0 2 ) 2 1 7 6 - 6 0 2 4
ac.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