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태국 청소년 직업기술교육센터 착공

입력 2015-04-06 16:41:45 | 수정 2015-04-06 16:41:45
삼성전자와 협업, 300여명 지역 청소년 자립을 돕는 프로그램 운영
인도 차르가온 마을에 ‘삼성물산 2호 마을’착공 예정
삼성물산 LPG터미널현장 박봉두 현장소장(오른쪽 2번째) 외 행사관계자들이 태국 청소년 기술교육센터를 들며 축하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삼성물산 LPG터미널현장 박봉두 현장소장(오른쪽 2번째) 외 행사관계자들이 태국 청소년 기술교육센터를 들며 축하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제공)

[ 김하나 기자 ]삼성물산이 태국과 인도에서 지역사회의 가치를 높이는 활동을 이어간다.

삼성물산은 태국 방콕에서 동남부로 100km 떨어진 촌부리(Chonburi)주 반 부앵(Ban Bueng) 지역에 직업기술센터 1개동을 신축하고 기존 3개동을 개보수하는 청소년 직업기술교육센터 착공식을 열었다고 6일 밝혔다.

착공식에는 삼성물산 직원과 반 부앵 지역주민 및 학부모와 청소년,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하는 국제아동후원단체 플랜코리아, 플랜태국 담당자 가 참여해 행사의 시작을 함께 축하했다.

이번 사업은 올해 9월까지 신축 건물과 기존 3개동 개보수 공사를 마무리하고 이후 2016년 5월까지 기술교육과정을 삼성물산과 플랜코리아가 마련하게 된다. 직업기술교육을 받은 300여명의 지역 청소년들이 교육 이수 후 실제 자립이 가능하도록 도울 예정이다. 삼성전자와 협업을 통해 삼성 전자제품의 수리(A/S 등) 과정을 신설했다.

삼성물산 측은 “건설회사가 단순히 건축물을 지어주거나 시설개선활동에만 머무르기보다 지역사회의 입장에서 지속가능한 성장을 고민했다”며 “직업교육시설이 부족해 많은 청소년들이 사회에서 자립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어서 지원이 절실하다”고 직업기술센터 건립의 취지를 설명했다.

이번 사업과정에서 삼성물산은 인근 LPG 터미널현장 직원들이 수시로 직업센터를 방문해 기술지원 및 교육진행 현황을 체크해 사업이 내실 있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삼성물산은 오는 7일 해비타트와 함께 인도 마하스트라(Maharasthra)주 암버르나스(Ambarnath) 지역 차르가온(Chargaon) 마을에 ‘삼성물산 2호’ 마을의 착공식을 진행한다. ‘삼성물산 2호’마을은 기존 131가구의 낙후된 주거시설과 위생시설을 개보수하고 2개 학교 200명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컴퓨터교육 전용공간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