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광교’ 계약 4일만에 100% 마감

입력 2014-12-19 09:47:48 | 수정 2014-12-19 09:47:48
1순위 청약에 1만6688명 몰려…선착순 사전예약에도 500여명 집객
내년 1월 공급되는 주거형 오피스텔 172실도 기대감 UP
기사 이미지 보기

[ 김하나 기자 ]광교신도시 원천호수공원 D3블록에 분양한 ‘힐스테이트 광교’가 계약 시작 4일만인 18일 100% 계약 마감됐다.

‘힐스테이트 광교’ 분양 관계자는 “광교신도시 내 새 아파트 공급부족과 시장 분위기가 좋았던 상황이 맞물렸다”며 “브랜드 프리미엄과 경쟁력 있는 분양가가 책정된 데 이어 수 천 만원에 이르는 프리미엄까지 형성돼 청약 당첨자들이 계약을 서두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단지의 조기 완판은 일찌감치 예견됐다. 지난달 28일 견본주택 오픈 당시 주말간 4만 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 순위 내 청약접수에 1순위에만 1만6688명이 몰려 평균 20.1대 1의 높은 청약경쟁률로 마감됐다.

현대엔지니어링 측은 '완판'의 첫 번째 이유로 광교신도시에 대한 성장 기대감을 꼽았다. 광교신도시는 올 들어 분당의 집값을 뛰어넘으며 자족 기능을 갖춘 신도시로 개발이 한창이다. 지지부진했던 경기도청사 이전, 수원컨벤션센터 건립 등 대어급 개발사업이 본격화되면서 향후 인프라는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힐스테이트 광교’에 적용된 혁신 설계도 수요자의 반응을 이끌어내는데 한 몫을 했다는 분석이다. 이 단지는 지금까지 광교신도시에서는 흔히 볼 수 없었던 3면 발코니가 대부분 세대에 적용됐다. 전체 동 필로티 설계, 높은 천장고, 광폭 주차장 등 다양한 서비스 면적이 제공됐다.

한편 ‘힐스테이트 광교’ 아파트의 분양 열기는 주거형 오피스텔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내년 1월 후속 공급 예정인 ‘힐스테이트 광교’ 주거형 오피스텔에 벌써부터 수요자들의 문의가 빗발치고 있다. 중소형 주택형이 적은 광교신도시에서 투룸 이상으로 지어지는 주거형 오피스텔로 희소가치가 높게 평가되고 있다.

주택법에서 규정한 주택이 아니기 때문에 청약통장 없이도 분양을 신청할 수 있는 데다 당첨 즉시 전매가 가능하고 172실만 분양돼 수요자들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힐스테이트 광교’ 주거형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45~84㎡ 총 172실로 조성된다. 1670-1221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2.8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7% 코리드 0.00%
SK하이닉스 +1.38% 청담러닝 0.00%
SK디앤디 -0.49% 빅텍 +2.16%
삼성전자 +0.21% 한빛소프트 +29.82%
SK가스 +2.28% 툴젠 -0.6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2.01%
삼성엔지니... -0.43%
롯데케미칼 -0.52%
LG화학 -1.51%
POSCO +0.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63%
에스에프에... -0.69%
주성엔지니... -0.46%
메디톡스 -1.03%
지엔코 +3.3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36%
삼성전기 +2.46%
한화케미칼 0.00%
LG디스플레... +1.40%
대한항공 +1.4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모두투어 +4.46%
휴젤 -3.50%
AP시스템 +3.14%
파라다이스 +2.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