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로또, 현대 히트작 '힐스테이트' 5000만원 '알짜분' 특공급

입력 2014-12-04 11:00:00 | 수정 2014-12-04 11:00:00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에 LG그룹 첨단 연구개발(R&D) 기지인 'LG사이언스파크'가 드디어 첫 삽을 뜨고 본격 건설에 나섰다.

LG사이언스파크는 LG그룹이 4조원을 들여 건설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융복합 연구단지다. LG그룹 10개 계열사 연구소가 입주한다. 선도기업 LG그룹이 마곡지구의 본격적인 개발에 첫 발을 내디딤으로써 강서구 마곡지구가 동북아 경제허브로 한층 더 떠오르게 됐다.

천문학적 자금이 투입돼 ‘단군 이래 최대 개발지구’ 로 꼽히는 마곡지구는 오피스텔 분양열기 또한 역대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미래가치 상승 기대심리’가 높아 오피스텔 중심으로 치열한 ‘완판대전’이 펼쳐졌는데, LG사이언스파크 건설이 가시화되자 투자자들의 관심은 가히 폭발적이다.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가기도 전에 사전청약접수 만으로 불과 5일 만에 완판 되는 등 분양가에 웃돈(프리미엄)까지 붙었다. 최근 중소건설사의 ‘경동미르웰2차'와 ‘마곡 럭스나인', 대형건설사 '마곡 롯데캐슬파크', '보타닉 푸르지오시티' 등 높은 경쟁률로 완판됐다.

이처럼 유독 마곡지구 오피스텔시장이 '나 홀로 초 호황'을 누리는 이유는 무엇일까?

확실한 배후수요, 미래가치 상승, 뛰어난 교통여건으로 요약된다.

마곡지구는 LG사이언스파크(LG전자·LG이노텍 등 LG그룹 11개사)를 비롯해 롯데·대우조선해양·이랜드 등 31개 대기업과 24개 중소기업이 입주계약 체결을 마친 상태다. 지난달에는 에쓰오일(S-OIL)과 호서텔레콤 등 4개 기업이 추가로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이화의료원과 이화여대의대도 2017년 들어올 예정이다.

입주가 예정대로 진행되면 마곡지구는 향후 상주인구 약 4만명, 유동인구 약 40만명에 이르는 초대형 업무지구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게다가 오피스텔은 총부채상환비율(DTI) 등 주택에 적용되는 대출 규제를 받지 않는다. 오피스텔을 갖고 있어도 무주택 청약자격이 유지되고 전매제한이나 재당첨 금지 등의 제약이 없다는 장점으로 인해, 'LG사이언스파크' 착공과 맞물려 역대 최고의 호황이다. 부동산시장 수십 여 년 만에 최대의 호황이다.

한편 시공능력이 최고로 알려진 현대건설은 마곡지구 마곡역 역세권에 들어서는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에코 동익’의 잔여분을 선착순 동·호수 지정계약 방식으로 특별공급 중이다.

지난 9월 16.1대1의 경쟁률로 ‘완판’ 되었던 ‘힐스테이트 에코 동익’의 이번 특별공급 물량은 부적격 계약 해지 분, 자격미달회수분외 다수 등이 포함된 ‘알짜배기’ 마지막 물량이라는 것. 마곡지구에서 브랜드 오피스텔로는 사실상 마지막이 될 것으로 보인다.

분양가는 3.3㎡당 900만~920(VAT포함)만 원선. 대출을 받아 임대를 놓는다면 5,000여만 원 선이면 매입이 가능하다. 계약금 10%만 내면 입주 시까지 들어가는 추가 비용은 없다.

▶조감도 및 배치도기사 이미지 보기

▶조감도 및 배치도


탁 트인 개방감을 확보하기 위해 3개 동으로 분리해 ‘ㅡ ㅡ ㅡ’형태로 설계한 `힐스테이트 에코 동익`은 전용면적 22.9㎡~44㎡의 지하 6층~지상 15층, 3개 동, 총 899실의 보기 드문 대단지 규모다.

분양을 받으려면 대표전화 1661-6735를 통하여 우선 신청금 100만원을 (주)코람코자산신탁 계좌(신한 140-010-613460)로 입금한 뒤 동호수를 배정받은 후 방문 계약을 체결하면 된다.(미계약시 자동해지 환불처리) 접수는 대표전화 1661-6735

“이번 특별공급에서도 마지막 물량을 잡으려는 투자자들이 일시에 몰리는 혼잡이 예상되는 만큼, 무작정 방문하기보다는 호실을 미리 확보하고 혼선을 막기 위해 반드시 대표전화 1661-6735의 번호를 이용하는 것이 최선책"이라는 게 회사 측 관계자의 거듭 당부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마곡이 사실상 `인(in) 서울`할 수 있는 마지막 대규모 택지개발지구라는 점에 주목해야 하고 동북아의 중심지로 크나큰 잠재력을 지닌 곳이라고 입을 모은다.

마곡지구는 김포공항까지 2㎞, 인천공항까지 40㎞, 목동, 여의도 10분 내 위치하여 도심 주요지역 및 동아시아 국가로의 접근성이 탁월한 지역이다. 현재 김포공항의 국제선은 베이징, 상하이, 도쿄, 오사카노선이 있으며, 비행거리 2시간내의 아시아 대도시, 한·중·일 간의 비즈니스 중심으로 성장가능성이 높다는 평가다.

강남, 여의도, 서울도심으로통하는 9호선 및 5호선, 공항철도 노선을 접한 최고의 교통요지이며, 미래 산업 간의 융·복합을 이끌어 내어 동북아 국제교류의 중심지 및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상생하는 신경제의 핵심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5.4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59% 로코조이 +2.94%
SK가스 +1.31% 코렌 +3.81%
SK디앤디 -2.48% KJ프리텍 -11.02%
현대산업 -0.11% 지엘팜텍 -1.31%
삼성전자 +1.13%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4%
POSCO +4.18%
신한지주 +3.46%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1.7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73%
CJ E&M -0.8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