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지구 6·7블록, 국내 첫 특허기술 상용화 플랫폼 조성

입력 2014-11-06 09:27:17 | 수정 2014-11-06 09:27:17
6·7블록 지식산업센터, 특허기술상용화 플랫폼 1차 사업지로 선정
입주기업 R&D 역량 강화에 일조하고 문정지구 전체 개발 탄력 전망
기사 이미지 보기

[ 김하나 기자 ]문정지구 6, 7블록에 국내 첫 특허기술 상용화 플랫폼(PCP, Patent Commercialization Platform)이 조성된다.이와 관련 지난 5일 서울 소공동 서울 더 플라자 호텔에서 PCP사업 대표자 16명을 포함한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이 진행됐다.

PCP사업은 대학이 보유한 우수 특허기술을 사업지로 지정된 곳의 입주해 있는 중소기업들이 상용화 연구 및 개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에 중소기업들은 대학들의 특허기술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개별적으로 협의해야 하기 때문에 절차가 까다롭고 별도의 라이센싱 비용을 내야하는 등 중소기업들에게 불편한 점이 많았다.

계획에 따르면 PCP 내에 입주한 중소기업은 대학 및 공공연구기관의 특허기술을 일정 조건 (최대 1년간 무상의 라이센싱 등) 하에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정부 및 지자체의 R&BD 사업과 연계해 산학협력을 통해 특허기술을 상용화할 수 있다.

더욱이 전문운영기관(한국피시피)의 체계적인 관리로 인해 복잡한 절차 등에 대한 부담도 줄어든다. 이번 PCP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되면 새로운 산학협력의 상생발전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국내 R&D 역량 강화 및 성장 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1차로 문정지구의 슈퍼블록인 6·7블록이 지정됐다. 문정지구 6블록의 시행사인 원서브㈜·7블록 시행사인 미래문정프로젝트㈜는 이 사업의 민간사업자로 참여한다. 사업 운영비를 일부 부담하고 우수 중소기업들을 유치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주)한국피시피와 국내 주요 6개 대학 및 금융기관, 지자체 등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문정지구의 가치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PCP사업은 현재 총 16개 기관이 동참할 의사를 밝히고 협약을 체결했다. 토대를 제공하는 ㈜원서브와 미래문정프로젝트㈜의 민간 사업자와 서울시, 송파구, 성동구 등 지자체, 주요 6개 대학 산학협력단(고려대, 동국대, 서울대, 성균관대, 연세대, 중앙대) 및 ㈔서울시산학연협력포럼, 중소기업은행·기술보증기금·아이디벤처스 등 3개의 금융기관, 그리고 사업운영법인인 ㈜한국피씨피가 참여한다.

㈜한국피씨피는 이번 1차 사업을 통해 향후 5년간 기술이전 100여 건(기술료 50억원 이상)을 이뤄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1차 사업이 성공적으로 자리 잡으면 이후 성동구 성수동 및 수도권과 지방의 산업단지 등지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1.6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9% 컴투스 +1.30%
SK디앤디 -0.13% 엠벤처투자 -0.87%
SK가스 +1.93% 넥스트바이... -2.30%
삼성전자 +1.00% 툴젠 +0.48%
SK하이닉스 +1.52% 어보브반도... -0.1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2.14%
POSCO +1.25%
삼성엔지니... +2.06%
삼성증권 -0.15%
삼성SDI +1.5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47%
셀트리온 0.00%
고영 -2.13%
서울반도체 -1.47%
인터파크홀... +0.6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5.11%
현대미포조... +7.04%
SK하이닉스 +1.52%
SK텔레콤 -0.22%
롯데케미칼 -0.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5.01%
솔브레인 +2.45%
파라다이스 +1.31%
웹젠 +4.04%
이오테크닉... -1.30%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