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연말까지 6만5000여 가구 아파트 분양…유망 단지는?

입력 2014-10-31 10:05:49 | 수정 2014-10-31 10:05:49
청약제도 개편, 내년 3월 1순위자 대거 진입…"청약경쟁률 높아질 듯"
서울 도심 뉴타운 재개발, 경기 일대 신도시, 택지지구 관심 높아져
기사 이미지 보기

[ 김하나 기자 ]9·1부동산 대책 이후 수도권 분양시장이 달라졌다. 미분양 가구수가 눈에 띄게 줄어들고 분양하는 곳마다 구름인파가 몰린다.

10월 초 위례신도시에서 분양했던 한 아파트는 청약 1순위에서만 평균 139대 1이라는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부도 모처럼 살아난 불씨가 꺼지지 않도록 연실 부채질을 하고 있다. 일부에서는 이제 ‘대세 상승기’로 접어들었다는 전망도 내놓고 있다. 치솟고 있는 전셋값이 뒷받침하고 있고 택지개발촉진법 폐지는 공급 감소로 이어질 것이라는 게 그 이유다.

내 집 마련을 하려는 수요자들의 마음이 급해졌다. 전셋값은 여전히 뜀박질을 거듭하고 있고 죽어있던 집값도 맥박이 뛰고 있다.

청약제도도 달라진다. 지금까지 수도권 거주자는 청약통장 가입 기간이 2년 이상이면서 월 납부금을 24회 이상 넣으면 1순위가 됐다. 하지만 내년 3월부터는 1년 이상, 12회 이상이면 1순위 자격을 얻게 된다. 현재 청약관련 통장 가입자 수는 1,2,3순위 통틀어 1708만4454명으로 내년이면 대부분 1순위 진입하게 돼 청약경쟁률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반면 공급은 줄어들 전망이다. 정부가 앞으로 대규모 신도시 공급을 중단하고 2017년까지 신규 공공택지도 지정하지 않겠다고 밝혀 올해 분양하는 수도권 아파트에 관심이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실제 지난해 수도권에서 분양한 아파트는 129곳 총 7만5100가구였으며 이 가운데 신도시와 택지지구에서 41곳 3만5455가구가 분양돼 전체 분양가구수의 47.21%를 차지했다. 단순 계산으로도 앞으로 수도권 공급물량은 절반가량이 줄어드는 셈이다.

‘때’가 중요한 만큼 건설사들도 이 분위기를 놓치지 않기 위해 아파트 분양 물량을 쏟아내고 있고 있다.

부동산정보업체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연말까지 서울 등 수도권에서는 93곳 6만5264가구(오피스텔, 임대 제외)의 아파트가 분양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22곳 8406가구, 경기 61곳 4만9517가구, 인천 10곳 7341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전문가들은 “그동안 정부의 부동산대책이 나온 후 반짝 반등을 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올 4분기 분양시장의 청약결과는 내년 수도권 부동산시장의 향방을 결정짓는 중요한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며 “아파트 공급 감소가 예견된 만큼 서울 도심에서는 종로와 영등포 일대 뉴타운 일반분양이, 경기권에서는 신도시, 택지지구 분양이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에서는 삼성물산이 지난해 말 영등포구 신길뉴타운 11구역(949가구) 분양에 이어 11월에 7구역 ‘래미안 에스티움’(조감도)아파트 분양에 나선다. 총 1722가구이며 전용면적 39~118㎡ 79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지하철 7호선 신풍역과 보라매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7호선 신풍역은 신안산선 1단계(안산 중앙역~여의도역)사업이 2018년 완공 예정에 따라 환승역으로, 보라매역도 2019년에는 경전철 신림선(여의도~서울대앞)과 환승할 수 있는 환승역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또 당산동에서는 롯데건설이 당산4구역을 재개발해 총 198가구 중 전용면적 84㎡ 106가구를 11월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철 2·9호선 환승역인 당산역과 2·5호선 환승역인 영등포구청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당서초, 영동초, 영중초, 당산중, 당산서중, 선유고 등 교육시설도 잘 갖춰져 있다.

내달에는 GS건설이 중구와 종로구에서 재개발 일반분양으로 418가구와 1244가구를 각각 공급한다. 중구 만리2구역 ‘서울역 센트럴자이’는 총 1341가구 전용면적 59~89㎡으로 구성된다. 종로구 교남동 돈의문 제1구역 ‘경희궁자이’는 총 2533가구 전용면적 33~138㎡로 이뤄진다.

관심이 높은 위례신도시에서는 연말까지 2570가구가 나와 청약 열기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대우건설은 서울로 분류되는 C1-5,6블록에서 전용면적 84~196㎡ 311가구 11월 선보이며 이어 11월에는 C2-4,5,6블록에서 주상복합아파트 전용면적 84㎡ 630가구를 분양할 계획이다.

동탄2신도시에서는 반도건설이 A37블록과 A2블록에서 전용면적 59~122㎡ 545가구와 532가구를 이르면 12월 각각 분양한다. 김포 한강신도시에서는 대우건설이 Aa-3블록에서 전용면적 59㎡ 1510가구를 11월 공급할 예정이다.

인천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연수구 송도 국제업무단지 F13-1,14,15 블록에서 전용면적 59~108㎡, 총 2597가구를 11월 분양한다. 인천지하철 1호선 센트럴파크역과 인천대입구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으며 커넬워크, 롯데마트 등을 이용하기 쉽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1,991.8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구영테크 +4.99%
한미약품 -10.76% KG ETS -2.51%
SK디앤디 -0.11% 툴젠 -4.62%
SK가스 +1.33% 메디젠휴먼... +8.36%
현대산업 +1.16% CJ E&M +5.1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0.56%
LG화학 +0.83%
POSCO +1.74%
동국제강 +2.64%
아모레G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미팜 +2.44%
홈캐스트 +4.42%
비에이치 +2.07%
AP시스템 +2.25%
원익홀딩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