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전국 5개지역에서 집수리 봉사활동 나서

입력 2014-07-21 09:46:53 | 수정 2014-07-21 09:46:53
대학생 80명과 함께 원주 경주 진주 등에서
8월1일까지 도배·장판 교체 이불세탁 등 봉사
기사 이미지 보기
현대건설이 본격적인 장마철을 맞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및 현대자동차그룹과 공동으로 수해취약 지역 저소득층 가구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집수리 로드’ (대학생 집수리 봉사단)를 발족하고 ‘재난안전 예방을 위한 집수리’ 봉사활동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현대건설과 희망브리지는 지난 7월 19일 서울 도곡동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갤러리에서 ‘제4회 대학생 집수리 로드’ 발대식을 갖고 바로 수해에 취약한 재난위기가정을 찾아 봉사활동을 시작했다. ‘집수리로드’ 활동은 2011년에 처음 시작해 올해로 4회째를 맞는다.

특히 이번 제 4기 집수리로드 활동은 사후 피해복구위주의 집수리 활동이 아닌 사전 예방활동으로 진행되는 게 다른 점이다. 강원 원주를 시작으로 경북 경주?경남 진주?전남 완도?충남 당진 지역에서 수해취약 저소득층 160여 가구의 집수리 봉사활동(도배 및 장판 교체, 천장보수, 생필품선물 지원 등) 및 자원봉사 활동(이불 및 옷세탁, 영정사진 촬영, 벽화 그리기)을 펼친다.

이번에 발족한 제 4회 집수리로드 봉사단은 현대건설 지역현장 직원 100명과 별도 모집으로 선발된 희망브리지 대학생 자원봉사자 80명이 함께 13개 팀으로 나뉘어 7월 19일부터 8월 1일까지 14일간 활동하게 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여름철 잦은 호우로 수해 위험이 있는 농어촌 지역의 이웃들이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봉사활동에 나서게 된다”며 “앞으로도 대학생과 연계한 다양한 지역사회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은 ‘집수리 봉사활동’ 외에도 오는 8월에 올해로 6년차를 맞는 결식아동을 위한 ‘사랑나눔 도시락 활동’과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장래희망과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현대건설 꿈키움 재능기부 봉사단’을 발족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5.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8% 툴젠 +1.69%
SK디앤디 0.00% 코디엠 -5.42%
지코 -1.84% 셀루메드 -2.19%
SK가스 -1.85% 엔지켐생명... 0.00%
삼성전자 +0.62% 한국전자인... +0.6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SDI -0.80%
대한항공 +2.69%
현대중공업 +1.94%
미래에셋대... +2.00%
팬오션 -0.4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36%
셀트리온 -0.59%
클리오 -2.66%
더블유게임... +1.21%
코미팜 -1.0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41%
삼성전자 +0.72%
SK하이닉스 +2.00%
현대중공업 +4.04%
NAVER +1.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4.25%
AP시스템 +0.17%
이오테크닉... +4.10%
메디톡스 +2.35%
테스 +0.82%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