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도파크자이①규모

중도금 무이자 적용되는 브랜드아파트 471가구

입력 2014-06-12 07:33:00 | 수정 2014-06-12 07:33:00
발코니 확장 비용도 분양가에 포함
인근 신규 아파트보다 저렴한 분양가
6월20일 견본주택 열고 24일부터 청약
기사 이미지 보기

[최성남 기자] GS건설은 서울 지하철 7호선 장승배기역 5번 출구 바로 옆 부지에 짓고 있는 ‘상도 파크자이(조감도)’의 모델하우스를 6월 20일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상도 파크자이는 동작구 상도동 363의 2 일대 상도10구역을 재개발해 짓는 아파트로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7개동 471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전용면적은 38~84㎡로 실수요층이 두터운 중소형 주택형만 공급된다. 조합원 물량을 제외하고 일반분양분은 전용 71㎡ 3가구, 72㎡ 7가구, 84㎡ 85가구로 총 95가구다.

일반적으로 재건축이나 재개발 사업의 경우 로열층은 기존 조합원이 우선 배정받기 때문에 일반 분양분은 저층부가 대부분인 경우가 많지만 상도파크자이는 저층에서 최상층까지 다양하게 일반 물량이 배치돼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일반분양분의 상층부에서는 한강 조망이 가능할 전망이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1700만원대 후반에 책정될 예정이다. 상도동 일대에서 가장 최근 분양된 2010년에 공급된 H사 아파트의 분양가 2000만원대보다 저렴한 수준이다. 더불어 발코니 확장 비용을 별도로 내지 않고 확장형 발코니로 공급되기 때문에 가격적인 메리트는 충분하다는 것이 분양관계자의 설명이다.

여기에다 계약자의 초기 자금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중도금 무이자 조건으로 대출지원된다. 계약자는 총 분양가의 10%에 해당하는 계약금을 내면 입주 때까지 자금 걱정을 덜어도 될 전망이다.

주변에 개발 호재도 풍부하다. 인근 노량진동 대부분이 뉴타운으로 지정돼 있기 때문에 상도파크자이 일대가 신길, 흑석뉴타운과 더불어 향후 강남 배후 주거지로 부각될 개연성이 높다는 평가다.

상도파크자이는 20일 모델하우스를 열고 24일 특별공급을 받는다. 25일은 1·2순위, 26일은 3순위 청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모델하우스는 마포구 합정동 서교자이갤러리에 마련된다. 2016년 8월 입주 예정이다. 1661-3289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2.5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24% KG ETS +1.02%
현대EP +1.07% 성광벤드 +0.23%
SK가스 -1.69% 다원시스 +0.88%
SK디앤디 -0.22% 초록뱀 +2.34%
현대산업 -2.73% 유니크 +1.8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54%
현대차 +1.06%
신한지주 -0.95%
SK하이닉스 -1.41%
KB금융 -1.8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42%
메디톡스 +8.27%
휴젤 +2.10%
테스 +0.70%
지스마트글... -1.2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