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수직증축 리모델링 첫 사업 수주

입력 2014-06-02 10:44:54 | 수정 2014-06-02 10:44:54
경기 분당 매화마을 1단지, 리모델링으로 84가구 늘어나
포스코건설 "리모델링 설계·시공 기술력 갖춰 시장 선점 나서"
기사 이미지 보기
[김하나 기자]포스코건설은 경기 성남시청에서 열린 ‘분당 매화마을1단지 리모델링공사 시공사선정총회’ 조합원 투표에서 88%의 높은 찬성률로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전체 조합원(474가구)에서 출석조합원 409가구 중 359가구가 찬성해 88%의 잔성률을 기록했다. 경기도 성남시 야탑동 소재 ‘매화마을 1단지’는 국내 수직증축 리모델링이 허용된 후 첫 사업지로 주목을 받았다. 1995년 완공된 단지로서 전체 2만6360㎡에 지하 1층, 지상 15~20층짜리 6개동, 전용면적 67~81㎡ 562세대로 구성돼 있다.

매화마을 리모델링 사업은 총 공사비 약 1100억원이다. 2018년까지 별동 신축과 최대 3개층 수직증축을 적용해 기존보다 84가구 증가한 646가구의 단지로 탈바꿈 하는 사업이다.

포스코건설은 기존 2베이 평면을 3베이 평면으로 적용하고 개방감과 보행동선을 고려한 1층 필로티를 구성했다. 가구에서 직접 엘리베이터로 연결되는 지하주차장, 쾌적한 지상 정원, 커뮤니티 시설 등을 적용할 계획이다.

시대복 포스코건설 건축사업본부장(부사장)은 “분당 매화마을1단지는 기존 도심재개발사업의 대안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수직증축 리모델링의 첫 사례가 되는 만큼 포스코건설이 갖고 있는 모든 역량을 발휘해 새로운 도시 패러다임에 맞는 새로운 주거문화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2012년부터 도심재생사업이 점진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리모델링 설계·시공기술력과 전문 인력을 확보하는 등 리모델링 시장 진출을 위한 사전 준비작업을 해 왔다. 지난 4월에는 리모델링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하기 위해 친환경과 리모델링을 접목한 전담부서인 ‘그린리모델링 사업그룹’을 신설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64.1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14% 엔지켐생명... -2.14%
녹십자 -1.34% 툴젠 -1.04%
SK디앤디 -0.48% 예스티 -4.08%
두산엔진 -1.67% 썬코어 -2.60%
SK가스 +0.45% 메이슨캐피... +11.6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대우조선해... 0.00%
한국전력 -0.45%
아모레퍼시... +2.23%
POSCO 0.00%
LG디스플레... -3.4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솔브레인 -2.81%
바이로메드 +0.26%
AP시스템 -3.99%
메디톡스 +4.78%
카카오 -1.5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