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한국동서발전과 에너지 기술 사업화 협약 체결

입력 2014-05-13 10:13:24 | 수정 2014-05-13 10:13:24
공기업과 민간기업 협력해 국책과제 사업화로 인도네시아에 기술 수출
저등급 석탄 열량을 4200kcal에서 6500kcal로 높이는데 성공
저등급 석탄의 고품위화로 수송·연료비 감소와 온실가스 저감 효과
한국동서발전(사장 장주옥)과 GS건설과(사장 임병용)은 13일 오후 2시에 서울 삼성동 한국동서발전 본사에서 ‘인도네시아 사업 추진을 위한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한다.

한국동서발전과 GS건설이 상호협력해 인도네시아에 저등급 석탄의 고품위화 기술을 수출하기 위한 타당성 조사를 추진하기 위해 마련된 협약식 자리다.

수출을 추진하는저등급 석탄의 고품위화(CUPO)는 수분이 다량 함유된 저등급 석탄을 건조 안정화를 통해 열량을 높이는 기술로 저등급 석탄의 수분 재흡착을 최소화한 후 국내로 이송, 화력발전소에 활용하기 위해 개발됐다.

한국동서발전은 기술 개발을 위해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등과 2008년 11월부터 2012년 10월까지 4년간 198억원의 연구비를 들여 국책 연구과제를 공동으로 수행해 저등급 석탄 열량을 4200kcal에서 6500kcal로 높이는 데 성공했다.

이 기술이 국내 수입 석탄량의 40%를 차지하는 인도네시아 탄광에 적용할 경우 저가인 저등급 석탄을 고열량의 고품위화 석탄으로 개질해 국내에 활용할 수 있어 수송비 및 고열량탄 대비 연료비 감소 등 비용 절감과 함께 온실가스 저감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GS건설과 한국동서발전은 2017년 3월까지 인도네시아에 하루 5000톤 규모의 저등급 석탄을 고품위화할 수 있는 생산시설을 준공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동서발전은 자체 인력과 기술을 활용해 저등급 석탄 고품위화 기술 적용을 위한 설계와 함께 보일러 등 관련 설비에 미치는 영향을 검토하고, GS건설은 인도네시아 현지에서의 저등급 석탄 공급원 확보와 플랜트 설계 등을 담당하게 된다.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6.1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43% 로코조이 +3.23%
SK가스 +1.75% 코렌 +4.57%
SK디앤디 -2.48% KJ프리텍 -11.69%
현대산업 +0.11% 지엘팜텍 -2.02%
삼성전자 +1.2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4.18%
신한지주 +3.24%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1.3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73%
CJ E&M -0.69%
에스엠 0.00%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1.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