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대선

포스코건설, 페루서 3억弗 에너지 플랜트 수주

입력 2014-01-23 14:49:49 | 수정 2014-01-23 14:49:49
최저가 낙찰자가 아님에도 수주 성공
포스코건설 에콰도르 현지법인 산토스 CMI社와 수주 창출로 시너지 발휘
[김하나 기자]포스코건설은 22일(현지시산) 페루 수도 리마(Lima)에서 3억 달러 규모의 노도(Nodo) 발전플랜트 사업수주를 알리는 낙찰통지서를 발급받았다.

이 프로젝트는 페루 리마(Lima)에서 약 1055km 떨어진 남부지방 모옌도(Mollendo)에 720MW급 가스화력발전소로 건설된다. 발주처는 페루 현지 발전회사인 싸마이(Samay 1 S.A)社이다.

이 사업은 페루 정부가 향후 페루 남부지역에서 증가하는 전력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내용이다. 2단계에 걸쳐 총 2000MW의 발전시설을 건설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10월 프로젝트 정보를 입수하고, 에콰도르 현지법인인 산토스CMI社와 공동으로 이 사업의 수주를 준비해 왔다. 포스코건설은 설계와 조달(Engineering, Procurement)을, 산토스 CMI는 시공(Construction)을 담당하게 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최저가 낙찰자가 아님에도 세계 유수의 기업들과의 입찰경쟁에서 EPC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지난해 해외시장에서 최저가 낙찰로 어닝 쇼크를 겪은 사례와 달리 수익성과 성장성을 모두 잡은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포스코건설은 2009년 3억5000만달러 규모의 830MW급 페루 칼파 복합화력발전소를 수주했다. 국내 건설사 중 최초로 페루 에너지 시장에 진출하는 기록을 세운바 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6.9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7% 툴젠 +6.26%
현대EP +0.12% 에스넷 +8.62%
POSCO +3.99% 엔지켐생명... +15.00%
동북아11호 -1.26% 제넥신 -1.27%
SK디앤디 +1.97% 모두투어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8%
현대차 -2.50%
KB금융 +1.01%
한화케미칼 +0.58%
엔씨소프트 +5.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20%
메디톡스 +3.94%
포스코 ICT +0.14%
휴젤 -0.22%
로엔 +2.3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