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빌리지 안에서도 한강조망 뛰어난 고급빌라 ‘상월대’분양중

입력 2013-12-02 10:00:38 | 수정 2013-12-02 10:00:38
분양면적 옛 72~92평형, 분양가 24억~27억원
건축가 승효상 씨 설계...정갈한 실내 평면 ‘눈길’
12월부터 입주가 시작된 고급 빌라 '상월대' 위치도.기사 이미지 보기

12월부터 입주가 시작된 고급 빌라 '상월대' 위치도.

서울 유엔빌리지 내 한강변인 한남동 11-411번지 일대 소형 아파트를 헐고 고급빌라로 재건축한 ‘상월대’가 분양 중이다.

지하 2~3층, 지상 4층 2개동에 34가구로 이뤄진 빌라다. 이 가운데 조합원분을 제외한 8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분양면적은 231㎡~340㎡(옛 72~92평형)이며 분양가는 24억~27억원 선이다.

설계는 유명 건축가인 승효상 씨가 대표로 있는 이로재종합설계에서 맡아 외관부터 눈길을 끈다. 건물 외벽 전체를 알루미늄 루바로 마감했다. 은빛색의 알루미늄 루바를 6cm 간격으로 붙여 시공했다.

특히 거실 창문 외부에 알루미늄으로 접이문(폴딩도어)을 달아 실내에서 스위치를 누르면 열리고 닫히는 정도를 조절할 수 있다. 접이문의 알루미늄 루바에도 간격이 있기 때문에 그 사이로 들어오는 빛을 밝기에 따라 거실 분위기도 달라진다.

외부 접이문을 닫아도 틈새로 한강이 보이는 효과도 있다. 빌라‘상월대’는 한강에 바로 접해 있어 유엔빌리지 내에서도 한강조망이 뛰어난 곳으로 꼽힌다. 상월대와 한강 사이에 건축을 할 수 있는 공간이 없어 영구조망권을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경사지형을 활용해 2개동의 높낮이를 달리 배치해 모든 세대의 거실 및 침실에서 한강을 볼 수 있다는 게 분양 관계자의 설명이다.

기사 이미지 보기
‘빈자의 미학’을 추구하는 승효상 건축가의 설계답게 실내는 정갈하면서 군더더기 없는 느낌이다. 방 면적을 줄이는 대신 거실과 주방을 넓게 설계해 실내의 절반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파티 문화에 익숙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임대하기에도 유리하다는 게 주변 부동산중개업소들의 설명이다.

승효상 건축가가 작명한 상월대(賞月臺)는 달을 감상하는 집이란 의미다. 한강에 비추는 달빛을 거실에서 바로 내려다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상월대는 동원건설산업이 시공했으며 준공검사도 났기 때문에, 사전 방문 예약을 하면 집 내부도 구경하고 분양을 상담할 수 있다. 인터넷 홈페이지(www.sangwoldae.com)에서도 분양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전화 문의: (02)793-3800>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70.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6% 티엘아이 -4.43%
SK디앤디 +0.43% 옵트론텍 -3.87%
SK가스 -0.89% 미래나노텍 -2.86%
현대산업 +0.61% 에이텍 -4.92%
한화테크윈 -7.38% 대한뉴팜 -1.8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6%
SK하이닉스 +0.45%
롯데케미칼 -0.44%
LG전자 +0.22%
현대제철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78%
서울반도체 +0.34%
에스티아이 -3.40%
뉴트리바이... -2.05%
에스엠 -0.3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0.87%
SK하이닉스 +0.45%
현대중공업 +1.33%
삼성중공업 +3.19%
현대차 +1.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디오 -1.97%
에스엠코어 +10.70%
비아트론 +0.67%
원익IPS -0.47%
메디톡스 +0.09%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