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국토부 "도시첨단산단 후보지 확정되지 않았다"…추측성 보도 혼선 우려

입력: 2013-09-26 11:25:31 / 수정: 2013-09-26 12:11:21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국토교통부는 지난 25일 발표한 ‘도시첨단산업단지 9곳 추가 조성 방안’과 관련, 현재 대상지는 결정되지 않았으며 후보지 등를 검토하고 있는 중이라고 26일 발표했다.

일부 언론들이 경기도 화성(동탄), 구리 등지의 수도권 그린벨트 등에 도시첨단산단이 추가로 조성될 것이라고 추측성 기사를 내놓은 것에 대해 해명한 것이다.

윤의식 국토부 산업입지과장은 “현재 6곳의 후보지를 검토 중에 있는 상황”이라며 “이들 후보지는 확인해 줄 수도 없고, 최종적으로 대상지로 결정된 것도 아니다”고 설명했다.

국토부는 도시첨단산단의 구체적인 입지와 규모에 대해서는 향후 면밀한 수요 분석과 지방자치단체 협의 등을 거쳐 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앞서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방안’의 일환으로 그린벨트 해제 대상지와 택지지구, 도심 준공업지역 등에서 2015년까지 9곳의 도시첨단산업단지를 추가로 지정해 기존 11곳을 포함해 총 20곳으로 늘리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연말부터 관련 법·제도를 개정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산업단지 활성화 대책을 시행해 나갈 방침이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구독신청 기사구입문의

많이 본 뉴스

  1. "韓電부지, 2조 적자 사업"
  2. "5억8천 호가 하루만에 6억으로 뛰어…매물도 자취 감췄죠"
  3. 강남권 보금자리 웃돈 2억…그린벨트 푼 공공택지 전매제한 단축에 '들썩'
  4. 롯데건설 주택사업 잇따라 수주…"1조원 달성할 듯"
  5. 현대엔지니어링, 말레이시아서 7억弗 석탄화력발전소 수주
더보기
  • 빌딩

  • 오피스

  • 포장이사 무료 비교견적
  • 전문가 추천 경매정보
  • 인테리어 무료상담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