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이라크서 7억弗 규모 천연가스 시설 공사 수주

입력 2013-08-29 09:56:40 | 수정 2013-08-29 09:56:40
이라크 서북부 안바르주에서 7억862만 달러 규모 가스중앙처리시설 공사
안바르주 가스개발사업 관련 후속공사 수주 기대
"발전, 석유화학 시설 및 인프라 공사 등 전후 재건시장 적극 공략"
기사 이미지 보기
대우건설이 해외 건설 시장의 중심으로 발돋움 하고 있는 이라크에 진출했다.

대우건설은 이라크 서북부 안바르주에서 약 7억862만 달러(약 7900억원) 규모의 천연가스 중앙처리시설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한국가스공사의 프로젝트 법인인 코카스(KOGAS AKKAS B.V)에서 발주했다. 이라크 서북부 안바르주 아카스 가스전의 천연가스 처리를 위한 가스 포집시설(Gas Gathering System)과 가스중앙처리시설(Central Processing Facilities)등이 주요 공종이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46.5개월이다.

한국가스공사는 이미 이라크 내 4개의 유전사업에 직접적으로 투자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한국기업들은 약 49억 달러의 수주고를 올렸다. 이는 민관이 협력해 이룬 성과로써 공기업과 민간기업의 동반성장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 대표적인 사례로 평가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건설의 기술력과 나이지리아 및 리비아 등에서의 유사 공사의 성공적인 실적을 바탕으로 수주에 성공했다"며 "국가재건 사업의 일환으로 지속적인 공사 발주가 예상됨에 따라 추가 수주가 기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라크는 1431억 배럴의 원유 매장량을 보유한 국가로 2012년 일일 340만 배럴의 원유생산량을 회복했다. 이라크 정부의 외환보유고 증가가 석유화학부분의 재투자로 이어질 전망이며 석유화학부분의 프로젝트 발주는 지속 증가할 전망이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