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태국 LPG 인수기지 프로젝트 수주

입력 2013-07-03 13:32:23 | 수정 2013-07-03 13:32:23
총 2억 430 달러 규모 LPG 인수기지 확장 프로젝트
올해 인수한 에너지 저장시설 설계회사 웨소(Whessoe)와 협업 기대
기사 이미지 보기
삼성물산(대표이사 부회장 정연주)은 3일 태국 국영석유회사 PTT(PTT Public Company Limited)가 발주한 카오보야(Khao Bo Ya) LPG(액화석유가스) 인수기지 확장 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전체 공사 규모는 총 2억 430만달러이며 이 중 삼성물산의 지분은 76.1%로 1억 5540만달러다.

이번 프로젝트는 태국 수도 방콕에서 남동쪽으로 80km 떨어진 촌부리 지역에 위치한 13만톤 저장 용량 규모의 LPG인수기지를 25만톤 규모로 확장하는 공사다. 삼성물산은 태국 최대 건설업체 ITD(Italian-Thai Development)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LPG탱크 및 부대시설 확장 EPC 공사를 수행한다. 공사기간은 28개월로 2015년 11월 완공 예정이다.

삼성물산은 국내에서 평택 LNG터미널을 비롯해 인천 LNG 저장탱크 공사, 해외에서 카타르 LPG탱크, 연간 300만톤 수용 규모의 싱가포르 LNG터미널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축적한 저온탱크 시공 기술 및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수주에 성공했다는 설명이다.

삼성물산은 올해 3월 영국의 액화천연가스(LNG) 저장탱크·인수기지, 재기화시설 설계전문업체인 웨소(Whessoe)를 인수했다. 따라서 에너지 탱크 및 인수기지 분야에서 설계에서 시공까지 전 과정 수행이 독자적으로 가능하게 됐다는 것.

이번 태국 LPG 저장시설 프로젝트부터 웨소와 함께 프로세스 설계를 협업하면서 시너지를 극대화 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이번 수주는 2011년부터 전략 상품과 지역을 선정하고 차별화된 고객 마케팅을 통해 현지 파트너십을 강화한 결과"라면서 "앞으로 인근 지역에 추가 수주가 예상되는 만큼 태국 내 최대 에너지기업인 PTT와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더 많은 성과를 거두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기사 이미지 보기

포토슬라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72.6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61% 중앙백신 +0.27%
아시아나항... +0.96% 우리산업 +0.60%
현대산업 -0.43% 툴젠 +1.23%
SK디앤디 -0.14% KG ETS +3.80%
SK가스 -1.93% 제닉 +2.78%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로보틱... +2.56%
삼성SDI +0.61%
삼성전기 0.00%
LG화학 -0.87%
현대차 +2.7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2.55%
휴젤 +2.00%
AP시스템 -0.80%
옵트론텍 -1.33%
파라다이스 +1.6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텔레콤 +3.34%
삼성전기 +5.26%
SK +3.83%
롯데케미칼 +1.78%
삼성에스디... +4.3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펩트론 +8.44%
셀트리온 -1.74%
휴젤 +5.00%
서울반도체 +1.86%
테라세미콘 +3.0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