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지내 상가 과열주의보"…예정가 대비 3배 폭등

입력 2013-03-25 09:34:57 | 수정 2013-03-25 09:34:57
고양삼송지구, 예정가격 대비 2~3배 낙찰
월세 변동성 감안하면 수익률 ‘빨간불’

입찰 방식 단지내 상가에 대한 투자 과열 주의보가 내려졌다. 낙찰가격이 예정가격을 2~3배까지 웃돌면서 수익률 저하의 우려가 있어서다.

상가정보업체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지난 18~19일 입찰에 부쳐진 고양삼송지구 A2BL(국민임대. 1495가구) 상가중 104호는 11억4000만원에 낙찰됐다. 낙찰가율만 예정가격(2억9570만원) 대비 386%에 달하는 수준이다. 3.3㎡로 따지지만 1000만원대 상가가 입찰 이틀새 5000만원 짜리로 몸값이 상승한 셈이다.

103호는 예정가격 2억9050만원 점포가 5억6288만8000원에 낙찰됐다. 낙찰가율은 194%였다. 104호 보다는 높지 않지만 이 역시도 높은 수준이다.

3블록(국민임대, 866가구)의 101호 역시 1억9750만원의 점포가 7억원에 낙찰됐다. 354%의 낙찰가율을 기록해 4380만원 적게 예정가격(1억5370만원)으로 나온 102호 점포의 낙찰가격인 1억8700만원 보다 4배 가까운 가격에 매겨졌다.

박대원 상가정보연구소장은 "단지내 상가는 비교적 공급 주체에 대한 안전성과 아파트 입주와 동시 수익 발생이 가능하고 투자금액도 일반 상가에 비해 적은 장점으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도 "일부 점포별 낙찰가가 정도를 넘어 높게 형성되면서 거품일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단지내 상가는 배후수요, 배치. 상권경쟁등 내외적 요소에 따라 양극화를 보인다"며 "시간에 따라 임대 변동성을 고려하면 고가 매입은 수익 유지와 거래에 있어 어려울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