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반도체 500m이내 위치한 오피스텔! 임대차계약서 발행!

입력 2012-09-27 12:50:00 | 수정 2012-09-27 12:50:00
기사 이미지 보기

올해 부동산 시장의 최대 블루칩으로 떠오른 동탄 신도시의 전세 값이 최근 4년 동안 평균 두 배 이상 상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8년 2월 평균 전세 값이 3.3㎡당 311만원이었지만 현재는 659만원으로 두 배가 넘는 111.65%의 상승률을 기록한 것.

동탄신도시는 임대 오피스텔의 분양도 평균 5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할 만큼 높은 프리미엄을 기록하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동탄의 80% 이상이 25평 이상의 중대형 오피스텔이 대부분이라 10평형대 동탄 투자가치는 프리미엄으로 증명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동탄 퍼스트에비뉴는 모집을 시작하자마자 3,000건이 넘는 문의가 시작되었다. 업계에서는 투자가치를 매우 높게 평가하며, 분양이 평균 경쟁률을 훨씬 웃돌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계약금은 1900만원이며, 중도금 57% 전액 무이자 융자, 잔금 20%, 실투자금은 3900만원대로 서울 강남 오피스텔과 비교해 3배에 가까운 12%대의 확정수익률(월 70만원)을 2년간 보장 받을 수 있다.

업계 전문가들은 동탄 퍼스트에비뉴의 이러한 인기가 ‘삼성반도체와 불과 500m이내 거리에 위치하여, 삼성 관련 외국 바이어 및 협력업체들의 두터운 임대 수요층’과 ‘2년 확정수익 보장(임대차계약서 발행)’을 그 이유로 꼽고 있다.

현재 삼성반도체는 기흥공장, 화성공장, 이외에 2014년까지 3조원을 투입해 동탄신도시와 인접한 100만평 부지에 세계 최대의 반도체 단지를 조성 할 예정이다.

또 8개의 반도체 라인 증설시 삼성반도체 관련 직원 6만명에 3M기술연구소, 일동제약연구소 및 IT관련 협력업체 1300여 업체 임직원 15만 명의 소비층이 확보되어 두터운 임대 수요층은 물론 오피스텔 투자 가치가 급격하게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퍼스트에비뉴 관계자는 “퍼스트에비뉴의 가장 큰 장점은 인근 오피스텔보다 최대 3000만원까지 저렴해서 완공 후 시세차익도 바라볼 수 있다는 점”이라며 “계약즉시 임대차계약서가 발행되어 임대걱정이 없다는 점도 분양 경쟁률을 높이는 장점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2012년 11월 준공 예정으로 지하 2층 ~ 지상 7층 건물로 총 102실이며 분양면적 36.50㎡(전용률52%) 단일 평형대로 빠른 투자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현재 선착순 수의계약이기 때문에 선 청약 후 방문하는 것이 권장된다.

문의: 1577 - 1722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