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방글라데시서 710억원 규모 400kV 송전선로 공사 수주

입력 2011-08-01 13:47:54 | 수정 2011-08-01 13:48:18
비비야나(Bibiyana)~ 칼라아꼬르(Kaliakoir)까지 총 연장 170km 규모
아시아, 중동 등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해외 초고압 시장 진출 초석 마련


GS건설은 방글라데시 전력청(PGBC)이 발주한 한화 약 710억원 규모의 400KV송전선로 공사를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초고압 시장인 400KV분야에서 처음으로 수주한 공사다.

이번 공사는 방글라데시의 대표적인 가스전 지역인 비비야나(Bibiyana)로부터 수도인 다카 근교 칼라아꼬르(Kaliakoir)까지 전력을 수용하는 총 연장 170km 송전선로 2회선과 철탑 410기 등을 EPC(설계구매시공)방식으로 진행한다. 오는 10월 착공에 들어가 총 30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2014년 3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앞서 방글라데시에서의 132KV 규모, 230KV 규모 등 4건의 송전선로 공사를 수행했고 현재 국내 파주운정, 신포천, 새만금 등 다수의 345KV 송전선로 공사 수행경험을 덕분에 이번 수주에 성공하게 됐다고 GS건설측은 밝혔다.

GS건설은 이번 공사 수주로 전력난에 시달리고 있는 방글라데시의 원활한 전력수급에 일익을 담당하게 되었으며 400kV이상 초고압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하게 됐다.

GS건설 건축사업본부 전기담당 서명섭 상무는 “현재 132kV, 230kV 전력인프라 분야에는 중국, 인도 등 후발업체들이 대거 참여, 치열한 경쟁으로 수익성이 많이 떨어졌다” 며 “이번 수주로 향후 아시아, 중동,아프리카 등 개발도상국을 중심으로 집중적인 투자가 이뤄지고 있어 수익성이 양호한 400KV송전선로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S건설은 올해 해외사업의 시장 다변화 및 공종 다각화를 적극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0.7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8% 툴젠 +1.72%
SK가스 -1.75% 와이지-원 +0.22%
SK디앤디 -1.09% 에스티팜 +0.78%
더존비즈온 +0.47% SFA반도체 0.00%
삼성전자 +0.97% 조이맥스 +2.5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1.49%
현대차 -0.97%
삼성물산 +1.22%
POSCO +3.36%
LG화학 -1.4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59%
지엔코 -5.74%
CJ E&M +8.26%
클리오 +2.01%
광림 -5.1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