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우정혁신도시 푸르지오' 계약율 87.5%

입력 2011-04-26 10:43:13 | 수정 2011-04-26 10:43:38
청약 부적격자 포함하면 계약율 100% 육박
부산 다대, 당리에 이어 연이은 분양 훈풍

대우건설(대표이사 서종욱)이 4월 1일 모델하우스를 선보인 '울산 우정혁신도시 푸르지오'가 지정 계약기간 중 계약율 87.5%로 마감됐다고 26일 밝혔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지난 20~22일 지정계약일 사흘동안,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공공기관의 별도 우선분양 47가구를 제외하고 일반 공급분 431가구 중 378가구가 계약을 마쳐 87.5%의 계약율을 기록했다. 청약 부적격자를 포함하면 100%에 가까운 계약율이다.

분양 관계자는 "이번 우정혁신도시 푸르지오의 분양을 통해 울산지역 실수요층의 분양 시장에 대한 움직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과거 3년간 울산지역은 부동산 경기가 위축되면서 미분양 물량이 쌓이고, 신규 공급물량이 부족했다. 때문에 울산 우정혁신도시 내에서 처음으로 분양되는 '우정혁신도시 푸르지오'는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아왔다. 여기에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분양가가 주변 시세대비 저렴하다는 점도 눈길을 끌었다.

'울산 우정혁신도시 푸르지오'는 지하 2층, 지상 20층 6개동에 478가구로 구성된다. 전용면적 기준 △75㎡ 80가구 △84㎡A 280가구 △84㎡B 78가구 △84㎡C 40가구 등 전세대가 실수요자들이 많이 찾는 전용 84㎡이하로 이뤄지는 게 특징이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