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11억달러 규모 쿠웨이트 항만공사 기공식

입력 2011-04-08 11:41:10 | 수정 2011-04-08 11:41:11
4월6일 현지에서 국왕 황태자 수상 참여한 가운데 열려
25만TEU급 컨테이너선 4척 동시 접안 및 배후도시 조성


현대건설이 지난해 수주한 11억3,000만달러 규모의 쿠웨이트 부비안 항만 공사 기공식이 4월 6일 현지에서 거행됐다.

한국 전통 대북공연으로 시작된 이날 기공식에는 셰이크 사바 알 아흐마드 알 자베르 알 사바(Sheikh Sabah Al-Ahmad Al-Jaber Al-Sabah) 쿠웨이트 국왕과 황태자, 수상 및 현대건설 김중겸 사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현대건설은 풍부한 시공경험과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안전하고 효율성 높은 ‘명품 항만’을 건설할 것을 약속했다.


쿠웨이트 공공사업성(MPW)에서 발주한 항만 공사는 이라크와 국경을 이루는 쿠웨이트 북단의 부비안섬에 25만 TEU(길이 20피트 1개 단위)급 컨테이너선 4척이 동시에 접안할 수 있는 부두 및 여의도 면적 60% 크기의 배후도시를 조성하는 것이다.
기사 이미지 보기
쿠웨이트 정부가 추진하는 대형 국책사업으로 2014년 완공 예정이다. 현대건설은 쿠웨이트 정부가 추진하는 대형 국책사업을 수행하게 됨에 따라 향후 발주가 예상되는 쿠웨이트 내 대형 인프라 사업에서도 유리한 입지를 선점할 수 있게 됐다.

쿠웨이트 정부는 이번 부비안 항만 공사 외에도 부비안섬에 총 204억달러를 투자, 모두 60개의 부두를 건설해 이곳을 걸프 지역 북부의 물류 중심지로 변모시킨다는 방침이다.

또한 부비안섬 북서부 지역을 자연보호지역으로 보존하고, 남부의 부비안 호수를 중심으로 리조트 시설과 주거단지를 건설하는 등 부비안섬 전반에 대한 본격적인 개발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건설은 수주 시장 및 공종 다변화 전략에 따라 쿠웨이트 부비안 항만 공사, UAE 원전, 카타르 및 싱가포르 건축공사를 수주해 안정적인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현대건설은 지난 1977년 슈아이바 항만 확장 1․2단계 공사를 시작으로 쿠웨이트에 처음 진출한 이래 30여년 동안 도로․발전담수․송변전 등 48건(39억2,900만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했으며, 현재 항만․플랜트․송변전 등 5건(28억4,700만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95.6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7% 툴젠 -2.88%
현대산업 +2.29% 에쎈테크 +11.58%
SK가스 +5.26% 대화제약 -1.74%
SK디앤디 -0.29% 셀트리온 -0.79%
삼성바이오... +5.51% 넥스트바이... -1.3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유플러스 +1.25%
하나금융지... +1.91%
두산인프라... +2.83%
POSCO -0.18%
우리은행 +3.0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4.01%
주성엔지니... 0.00%
하이비젼시... +2.00%
인트론바이... +9.28%
더블유게임... -0.1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미래에셋대... +5.63%
삼성물산 +2.77%
엔씨소프트 +4.70%
신한지주 0.00%
현대제철 +0.9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4.01%
우리산업 +0.40%
코스메카코... +2.24%
CJE&M 0.00%
인트론바이... +9.28%

20분 지연 시세

포토

평형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