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당신은 언제 집을 살 것인가?

2014-01-10 | 작성자 윤정웅 | 조회수 12,159 | 추천수 184

지난 12월 한 달 동안 생애최초주택구입자는 25863명으로서 평소의 5배가 넘는 숫자이고주택구입 자금 대출액도 25천억 원이 넘는다고 한다상당히 많은 숫자가 움직였음에도 시장이 조용했던 이유는 뭘까팔고자 하는 사람이 워낙 많아 그 정도의 숫자로는 간()에 기별도 가지 않았다고 볼 것이다.

 

집 마련도 결혼만큼 중요한 일이다결혼할 때에는 서로 행복하게 잘 살자는 다짐을 하지만다가올 일은 어느 누구도 미리 알 수 없는 것이기에 행복하게 살지 못하는 사람들도 있다결혼은 서로가 행복하기를 바랄 뿐행복하지 않으면 어떻게 한다는 전제조건은 달지 않는다.

 

주택주입도 그렇다나중에 값이 오른다는 보장이 없어도 사야하는 게 주택이다누구나 하는 결혼이지만 또 누구는 못하기도 하더라누구나 사는 주택이지만 누구는 못 사기도 한다집을 사는 일도 결혼하는 일처럼 일생에 한 번은 짚고 넘어가야 할 큰 일 임에는 틀림없을 것이다그래서 결혼과 내 집 마련을 인륜지대사(人倫之大事)라고 하는 것이다.

 

집을 사면서 순전히 자기 돈으로 사는 사람은 거의 없다대부분 은행신세를 지고 있음이 사실이다물론이자 감당으로 가산이 휘청거릴 형편이라면 사지 않는 게 옳다하지만, 10억짜리 전세에 살면서도 집을 사지 않은 사람은 나름대로 별난 구서석이 있기 때문이리라.

 

물가는 변하게 돼있다마른 연못에도 언젠가는 물이 넘치고고기는 모여드는 게 세상이치다나이 50줄에 앉아 계신 분들은 세월의 빠름을 실감하실 겁니다. 30, 40대 나이를 돌이켜 다시 한 번 살아봤으면 원이 없겠지만인생은 녹화방송이 아니기 때문에 희망사항일 뿐이다그럴 때 주택이 없다면 어찌하겠는가?

 

일부 전문가들 중에는 앞으로 집값이 더 떨어질 것이라 예측하는 분도 있다그러나 경제는 인간의 예측을 희롱하면서 소나기 지나가듯 개이고 흐림을 반복하기 때문에 그런 예측을 전부 믿고 집장만을 미루는 일은 옳다고 볼 수 없다설령 더 내려간다 해도 살 것은 사야 하는 게 우리들의 삶이리라.

 

30대는 나도 출세할 수 있다는 마음으로 폼잡다 넘어가고, 40대는 윗돌 뽑아 밑돌 괴느라 정신없이 넘어가다보면 희끗희끗해지는 50줄에 앉게 된다전세금 한 번 줘버리면 2년이나 4년은 조용히 넘어가기 때문에 집값은 죽이 끓는지장이 끓는지 모른 채 살게 되지 않던가.

 

적당히 보증금 걸어 놓게 되면 한 달에 몇 십만 원씩 고정적으로 나가는 월세는 습관이 되어 어영부영 살게 된다초등학생이었던 놈이 어느 날 고등학생이 되더니 우린 언제까지 월세 살아?”라고 투정을 부리게 되면 어찌해야 할까이미 인생은 휘적휘적 지평선을 넘어 정년퇴직이 내일모레인데~

 

결혼은 적령기가 있다주택구입도 적기가 있다지금은 부동산시장이 어둡기 때문에 천천히 구입해도 된다는 말들을 많이 하는데 그렇다면 농부는 왜 미리 힘들어 우물을 파고 있을까사람들은 그래서 늘 기회를 놓치게 되는 것이다결점을 보게 되면 사람을 사랑할 수 없듯이 부동산도 부정으로 생각하면 살 수 없게 된다.

 

자신의 처지가 지금 집을 사야할 처지라면 값의 오르고 내림에 일희일비할 일이 아니라 사는 게 옳다고 본다행복할 것이라는 보장이 없어도 결혼을 하듯이 앞으로 집값이 오를 것이라는 확인도장은 스스로 찍는 게 백 번 옳다고 본다사지 않으면 돈을 벌수도 없겠지만언젠가는 같은 또래 중에서 뒤지게 돼있다.

 

어디에 있는 어떤 주택을 사야할까자신이 살기 편한 곳이 최고다그리고 결혼할 때 장롱을 큰 것으로 준비하는 신부는 나중에 큰집에 입주를 한다장롱이 큰 것은 작은 집에 들어갈 수 없기 때문이다. 1-2인 가구 늘어나고 작은 것이 좋다고 아무리 떠들어도 호주머니에 돈 차오르면 큰 것으로 갈아타게 된다.

 

필자의 며느리가 시집오면서 엄청 큰 장롱을 사왔다시집에서 6개월을 살고 나더니 분가를 하겠다고 하더라집을 사주려 해도 작은 집은 장롱이 들어가지 않으니 어찌하랴장롱을 쪼갤 수도 없고버릴 수도 없어 38평짜리 집을 샀더니 그 집에는 맞더라며느리가 욕심덩어리거든우리 집 김치도둑은 며느리다얼굴도 예쁘지만욕심은 더 예쁘다사람은 그렇게 사는 게 좋다.

 

부동산을 살 때에는 남은 세월 중에서 오늘이 가장 싸다는 마음으로 사시라지금 5억짜리 주택이라면 앞으로 5년이나 10년 후 얼마짜리가 될까? 2억이나 3억으로 쪼그라들기는 어려울 것이다워낙 값이 내려있기 때문에 밑진 장사는 하지 않을 것이다지금 5억짜리는 5-7년 전에 얼마짜리였을까아마 3억 정도 됐겠지.

 

과거를 다시 한 번 살펴보고 5년이나 10년 후를 내다보기를 원한다현명한 사람은 과거를 통해 배운다고 했으니까부동산은 값이 내려간다내려간다 해도 장기적으로 보게 되면 돈의 액수만큼은 불어있음을 경험하셨을 것이다설사 가치는 그대로 일지라도 액면이 불어있다면 집을 사는 일은 늦으면 늦을수록 손해가 아닐는지?

 

만일 이 시간 우리 생명이 딱 5분밖에 남지 않았다고 한다면 5분 동안에 무슨 일을 해야 할까미처 생각도 하지 못한 채 멍하니 서로 얼굴만 쳐다보니 죽겠지그러나 몇 십 년이 남았다면 그중 한 가지 할 일은 언젠가는 집을 사는 일일 것이다그런데 사는 기회로는 지금이 가장 좋다는 말씀을 드린다.

 

요즘 부동산시장에서 팔기를 기다리는 시간은 너무 느리다사기를 기다리는 사람은 아직도 빠르다바람이 불면 촛불은 꺼지지만산불은 더 크게 일어난다부동산시장이라는 게 그런 것이다좋은 사람의 이름은 수첩 맨 앞에 적고사랑하는 사람의 이름은 가슴에 새기고부동산 살 돈은 내 지갑에 모두 넣어놓고사야 할 주택을 찾아보자과연 당신은 언제쯤 집을 살 수 있을까?

 

 

21세기부동산힐링캠프(부동산카페대표http://cafe.daum.net/2624796

수원대 사회교육원 교수(부동산법률) 010)5262-4796. 031)213-4796

수원대 사회교육원 부동산학과 봄학기 학생모집 중 010-4878-6965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제공닥터아파트

전문가들의 부동산 투자 노하우

우리는 종종 '누군가는 부동산 투자로 큰돈을 벌었다'는 이야기를 접하며 부러워 합니다. 하지만 늘 부러워 하는 것 만으로 그치고 말죠. 그 이유는 하나입니다. 부동산을 잘 몰라서... 부동산거래, 정책, 투자 환경 등이 어렵다고만 하지말고 전문가들이 전해주는 부동산 투자 노하우를 통해 부동산 투자에 눈을 뜨게 되시길 바랍니다.

한경 주요뉴스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