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3가지 질의로 살펴본 비즈니스호텔 공급증가 요인

2011-06-24 | 작성자 박상언 | 조회수 25,138 | 추천수 289

3가지 질의로 살펴본 비즈니스호텔 공급증가 요인

관광객 증가와 도심 숙박시설 부족 원인

 1. 요즘 도심 쇼핑몰, 중소형빌딩들이 대거 비즈니스호텔로 전환하고 있습니다. 배경은 무엇일까요?

중국과 일본 ,동남아 관광객들이 대거 증가 함으로서 관광객이 대거 급증한게 주요원인이다.특히 일본 대지진과 원전사고 영향으로 한국이 반사이득을 얻어 대거입국하는것도 객실수 부족에 한몫하고 있다.  특히 최근들어 강남 알짜 입지에 자리잡은 대형 오피스 빌딩이 호텔로 탈바꿈하고 있는데 . 국내외 비즈니스 고객 및 관광객이 늘어나면서 비즈니스호텔이 오피스빌딩보다 높은 수익률을 거두고 있는것에 따른 것이다. 반면에 오피스는 향후 공급 과잉이 우려되고 실제 강남권에서도 공실이 발생되고 있어 비즈니스호텔로 전환을 활발히 추진하는 곳이 늘고 있다.

 실제 최근 국내외 비즈니스 고객 및 관광객 수요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비즈니스급 호텔은 공급부족 상황이고 . 특히 특2, 1급 호텔들의 수익률이 오피스 임대 수익률을 크게 웃돌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현재 서울시내에서는 24곳의 호텔이 관련 기관의 사업추진 승인을 받은 상태로, 이 중 14곳은 이미 공사 중이며 아직 착공하지 않은 10곳을 포함하면 조만간 모두 3100실의 호텔이 새로 들어설 예정이다.   여기에는 제2롯데월드, 여의도 서울국제금융센터(SIFC), 김포공항 스카이파크 등에 들어서는 대형 특급호텔과 상당수 비즈니스·관광호텔이 있다.

2. 도심 비즈니스호텔의 실제 수익률은 얼마나 될까요?  비즈니스호텔 투자시 문제점은 없을까요?

강남권의 오피스 빌딩은 연수익률을 3~4%도 불과하지만 특2급이나 1급 호텔들의 경우 연 7%이상의 수익율을  올리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비즈니스 호텔은 국내외경기를 많이 타는만큼  보수적으로  수익율을 잡아야 한다. 

3. 비즈니스호텔이 인기라지만 향후 공급 과잉 우려도 많습니다. 비즈니스호텔 시장 전망은 어떨지요?

 내년까지 수도권에 3만실 이상의 관광호텔을 확충할 방침이어서, 당분간 호텔 신축 붐은 계속될 전망이다.  3~4년 이후에. 3만실 이상의 호텔이 입주하고  국외경기가 좋지 않아 외국인들이  입주못할  경우는 국내관광객들로 채우는 데 한계가 있어 저가호텔업체들의 수지타산 악화로 도산 할 가능성도 있다.    

유엔알 컨설팅 (www.youandr.co.kr) 02-525-0597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박상언의 '연금형 부동산'에 투자하라

국민연금처럼 든든하게 인생의 뒷받침이되는 부동산을 원하는 분들을 위해 연금형 부동산"위주로 글을 연재하고자 한다. 월세와 시세까지 들락날락하는 일반적인 수익형부동산과 달리 국민연금처럼 꾸준히 안정적으로 수익이 나올수 있는 안전한 부동산위주로 글을 쓰고자 한다.

프로필보기
나도 한마디  전체 0

닉네임

등록

증권

코스피 2,023.2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60% 휴온스 -1.28%
SK디앤디 -2.47% 툴젠 -2.21%
SK가스 +0.84% DMS -4.01%
더존비즈온 -1.50% 대원미디어 -1.64%
한국항공우... -2.27% 도이치모터...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06%
삼성SDI -0.70%
카카오 -0.71%
셀트리온 +1.40%
LG화학 -2.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페24 +1.71%
메디포스트 +3.83%
에코프로 -0.71%
루트로닉3우... +5.14%
엔지켐생명... +17.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중공업 +3.56%
현대중공업 +2.33%
LG디스플레... +4.85%
삼성전자우 +0.26%
현대모비스 +2.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지엔터... +5.99%
에스엠 +3.74%
메디톡스 +2.86%
파라다이스 +0.27%
원익IPS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상단 바로가기